정유산 ()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 전기에, 판상서예부사, 문하시랑평장사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시호
정순(貞順)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1091년(선종 8)
주요 관직
판상서예부사|문하시랑평장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고려 전기에, 판상서예부사, 문하시랑평장사 등을 역임한 문신.
생애 및 활동사항

1062년(문종 16) 중서사인(中書舍人)으로 국자감시(國子監試)를 관장하였는데, 이때 시권(試券)에 봉미(封彌: 과거의 답안지를 봉하여 붙이는 일)하는 법을 처음 시행하였다.

1069년(문종 23) 상서좌승 우간의대부(尙書左丞右諫議大夫)가 되었으며, 1071년 한림학사가 되고, 다음해에는 한림학사 국자좨주(翰林學士國子祭酒)로서 지서북면추동번병마사(知西北面秋冬番兵馬使)를 겸임하였다.

1073년 2월 섭형부상서(攝刑部尙書)를 겸하였으며, 12월 예부상서가 되었다. 이듬해 4월 지공거(知貢擧)로서 이하(李蝦)·윤관(尹瓘) 등을 뽑았다. 1075년(문종 29) 참지정사 감수국사(參知政事監修國史)가 되고, 이어 이부상서가 되었다.

1077년 판상서예부사(判尙書禮部事)를 거쳐 문하시랑평장사에 올랐다. 문장에 뛰어나 당대에 명성을 떨쳤으며 특히 시문에 뛰어났다. 1081년 나이가 많음을 이유로 은퇴하였으나, 그 뒤에도 여러 차례 왕의 정치자문에 응하였다. 시호는 정순(貞順)이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