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인쇄직공청년동맹 ()

목차
근대사
단체
1926년 서울에서 조직되었던 인쇄직공청년들의 노동조직체.
목차
정의
1926년 서울에서 조직되었던 인쇄직공청년들의 노동조직체.
내용

1926년 3월 21일 오전 9시 서울 천도교(天道敎) 중앙총부 강당에서 전국인쇄직공청년 120명이 모여 조직하였다. 직업별 노동조합이 공산주의운동의 일환으로 결성될 때 조선인쇄직공조합총연맹이 결성되고, 그 유사한 것이 조선인쇄직공청년동맹으로 구체화되어 조직되었다.

당시 거의 같은 시기에 전조선신문배달조합총동맹을 비롯하여 철공(鐵工)직원총동맹·섬유직공조합 등이 전국 각지에서 조직되었다.

이와 같은 것들은 모두 노동자들의 조직이 근대적인 산업별 노동조합으로 발전하는 상호이익옹호와 친목단체로서 전환하여가는 한 가지 모습을 나타낸 것으로 풀이하여 볼 수 있다.

참고문헌

『한민족광복투쟁사(韓民族光復鬪爭史)』(이현희, 정음문화사, 1990)
『일제하(日帝下)의 민족운동사(民族運動史)』(고려대학교아세아문제연구소, 1976)
『한국공산주의운동사(韓國共産主義運動史)』1·2(김준엽·김창순, 고려대학교아세아문제연구소, 1967·1969)
『동아일보(東亞日報, 1926.4.1)』
『조선일보(朝鮮日報)』
집필자
이현희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