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산서원 ()

목차
유적
북한 함경북도 새별군 용계면에 있었던 조선후기 기준 등 5인의 선현을 추모하기 위해 창건한 서원. 교육시설.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북한 함경북도 새별군 용계면에 있었던 조선후기 기준 등 5인의 선현을 추모하기 위해 창건한 서원. 교육시설.
내용

일명 종성서원(鍾城書院)이라고도 한다. 1667년(현종 8)에 지방유림의 공의로 기준(奇遵)·유희춘(柳希春)·정엽(鄭曄)·조석윤(趙錫胤)·유계(兪棨)의 학문과 덕행을 추모하기 위해 십주도회서원(十州都會書院)을 창건하여 위패를 모셨다.

그 뒤 1669년에 정여창(鄭汝昌), 1684년(숙종 10)에 정홍익(鄭弘翼)을 추가 배향하였다. 지방유림이 회령서원(會寧書院)을 이 서원에 통합할 것을 건의하여 1686년 ‘종산(鍾山)’이라 사액되어 종산서원으로 명칭을 변경하였으며, 회령서원에 봉안되었던 김상헌(金尙憲)과 정온(鄭蘊)을 추가 배향하였다.

그 뒤 다시 민정중(閔鼎重)과 남구만(南九萬)을 추가 배향하였다. 선현배향과 지방교육의 일익을 담당하여오던 중 1868년(고종 5)에 대원군의 서원철폐로 훼철되었다. 훼철되기 전의 경내 건물로는 사우(祠宇)·신문(神門)·강당 등이 있었다.

참고문헌

『전고대방(典故大方)』
『태학지(太學志)』
『함경북도지(咸鏡北道誌)』(함경북도지편찬위원회, 1970)
『종성지(鍾城誌)』(김선목, 1924)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