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홍철 ()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 후기에, 첨의평리, 삼사사, 찬성사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무민(無悶)
중암거사(中菴居士)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262년(원종 3)
사망 연도
1340년(충혜왕 복위 1)
본관
평강(平康)
주요 관직
찬성사(贊成事)|삼사사(三司使)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고려 후기에, 첨의평리, 삼사사, 찬성사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평강(平康). 자는 무민(無悶), 호는 중암거사(中菴居士).

생애 및 활동사항

1283년(충렬왕 9) 과거에 급제해 응선부녹사(膺善府錄事)에 보임되었다.

그 뒤 다섯 차례 전직한 후 통례문지후(通禮門祗候)로 장흥부(長興府)에 출보되었다가 물러났다. 14년을 한거(閑居)하면서, 불교와 음악·의약 등을 연구하였다.

1308년 충선왕이 즉위하자 사의부정(司醫副正)으로 부름을 받고, 이어 밀직부사(密直副使)로 승진하였다. 1314년(충숙왕 1) 지밀직사사(知密直司事)로 5도순방계정사(五道巡訪計定使)에 임명되었다.

5도의 양전(量田)과 부세(賦稅)의 균정(均定)에 대한 일을 맡아 1년간 재직하면서 민전(民田)을 탈취하는 등 사리를 취해 일약 거부가 되었다.

이듬 해 첨의평리(僉議評理)에 오르고, 이어 삼사사(三司使)·찬성사(贊成事)를 차례로 역임하고, 1320년 평강군(平康君)에 피봉(被封)되었다. 그러나 권한공(權漢功) 등과 더불어 당파를 맺고 권력을 휘두른 것이 화근이 되어 1321년 일당과 함께 장류(杖流)되고 집을 몰수당하였다.

이에 원한을 품고 당시의 미묘한 정세를 틈타 권한공 등과 함께 원나라에 청원서를 올리는 등 심양왕 왕고(瀋陽王 王暠)를 왕위에 세우려는 운동을 벌였다. 1332년 충숙왕이 복위하자 다시 찬성사로 기용되어 삼중대광(三重大匡) 순천군(順天君)으로 개봉(改封)되고, 순성보익찬화공신(純誠輔翊贊化功臣)의 호를 받았다.

문장과 각종 기예에 모두 능했는데, 특히 의약과 음악에 조예가 깊었고 불교에 심취하였다. 일찍이 자기 집 북쪽에 전단원(旃檀園)을 지어 선승(禪僧)을 기거하게 하는 한편 많은 사람들에게 의약과 의술을 베풀었다. 집 남쪽에는 중화당(中和堂)을 두어 국로(國老) 8인을 맞아 기영회(耆英會)라 칭하였다.

「자하동신곡(紫霞洞新曲)」이라는 음악을 작곡했으며, 이곡(李穀)·이제현(李齊賢) 등과도 교유가 있었다. 『동문선』에 「복주영호루(福州暎湖樓)」 등 시 몇 편이 있고, 저작으로 『중암집(中菴集)』이 있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가정집(稼亭集)』
『익재난고(益齋亂藁)』
『동문선(東文選)』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