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유집고 ()

목차
관련 정보
천유집고
천유집고
한문학
문헌
조선후기 문신 박문규가 한당(漢唐) 이래의 옛 시구(詩句)를 모아 엮은 시선집. 집구서.
이칭
이칭
천유산방시고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후기 문신 박문규가 한당(漢唐) 이래의 옛 시구(詩句)를 모아 엮은 시선집. 집구서.
내용

2권 1책. 신활자본. 족손 박원규(朴元珪)가 편집하고, 박춘경(朴春卿)이 등사(謄寫)하여 ‘천유산방시고(天游山房詩稿)’라 이름하였다. 그뒤 산재하여 있는 집구(集句)를 최문현(崔文鉉)이 수집, 편차(編次)해 놓았다.

그것을 1936년 권영호(權寧浩)가 다시 간행하였다. 권두에 박남철(朴南澈)의 제사(題辭)가 있고, 권말에 조인원(趙仁元)의 발문이 있다. 권1·2에 412수의 시가 수록되어 있다. 고인(古人)의 시구를 모아 제작하였기 때문에 집고라 한 것이다.

의의와 평가

진당(晉唐) 이후로 집구의 시가 전혀 없었는데, 송나라의 왕개보(王介甫)와 석만경(石曼卿)에 이르러 처음으로 나타났으며, 우리나라에는 박문규에 이르러 이어졌다고 할 수 있다. 한 시구마다 원저작자의 성명이 기록되어 있어 고시(古詩)를 연구하는 데 참고자료가 된다. 국립중앙도서관과 규장각도서에 있다.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