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황사 대웅전 ( )

목차
관련 정보
진안 천황사 대웅전
진안 천황사 대웅전
건축
유적
문화재
전북특별자치도 진안군 정천면 천황사에 있는 조선후기 학조 · 애운 · 혜명 등이 중창한 사찰건물. 불전.
목차
정의
전북특별자치도 진안군 정천면 천황사에 있는 조선후기 학조 · 애운 · 혜명 등이 중창한 사찰건물. 불전.
내용

정면 3칸, 측면 2칸의 맞배지붕건물. 1973년 전라북도(현, 전북특별자치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천황사는 875년(헌강왕 1)에 무염(無染)이 창건하고 고려시대에 의천(義天)이 중창하였으며, 조선시대에는 학조(學祖) · 애운(愛雲) · 혜명(慧明) 등이 중창하였다 한다.

대웅전은 전후면에만 기둥 위에 평방(平枋)을 돌리고 기둥 위와 그 중간에 각각 공포(栱包)를 배치한 다포계(多包系)의 양식이면서 맞배지붕으로 되어 있다. 맞배집으로서 전후면에만 다포식의 공포를 배치한 예는 흔하지 않은 수법이다.

공포는 내외3출목(內外三出目)을 두어 비교적 복잡한 형태로서 외부제공(外部諸工)은 세장한 앙서형[仰舌形]으로 되었고, 내부제공은 초각(草刻)하여 연꽃을 새겼다.

내부 불상 위로는 간략한 닫집[唐家]을 설치하고 그 위로 우물천장을 가설하였다. 공포 및 가구(架構)의 수법 등으로 보아 조선 후기에 건립된 것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문화재안내문안집』전라북도편(문화재연구소, 1988)
집필자
전영래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