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진항 ()

목차
교통
지명
함경북도 청진시에 있는 항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함경북도 청진시에 있는 항구.
내용

1908년 1월 7일 칙령 1호에 의거 외국통상항으로 지정되고, 그해 4월 1일 개항되었다. 원래 부령군의 이름없는 어촌에 불과하였다.

러일전쟁 당시 일본의 병참물자가 양륙한 지점이며, 두만강유역의 삼림자원과 동해의 풍부한 수산자원을 수송하고 일본의 쓰루가항(敦賀港)에서 설탕·석유·견직물 등을 수송하기 위하여 개항이 필요하였다.

일본이 만주를 경략하던 때에는 북만철도(北滿鐵道)·도가선(圖佳線)·장도선(長圖線) 등의 관문으로 이용되었다. 1944년의 주요항만시설은 안벽 915m, 물양장 266m, 방파제 1,431m, 정박면적 68만㎡이다.

현재 북한의 최대 항구로 1974년 이후 각종 시설과 장비가 보강되었으며 블라디보스토크·대판(大阪)·고베(神戶)·동경(東京) 등과의 항로가 개설되어 있다. 김책제철소가 있는 서항이 가장 커서 2만t급 선박의 접안이 가능하며, 동항에는 만경봉호의 전용부두가 있다.

그리고 무산철산의 철광석·석탄·마그네사이트 등을 수출하며 최근에는 중국이 대일무역기지로 삼고 북한당국으로부터 사용권을 얻어 이용하고 있다.

참고문헌

『조선교통사』(선교회, 1986)
『북한총람』(북한연구소, 1983)
『한국개항기 도시변화과정연구』(손정목, 일지사, 198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