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참 ()

목차
민속·인류
개념
설날 첫새벽에 짐승의 울음소리를 듣고 그해의 신수를 점치는 세시풍속.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설날 첫새벽에 짐승의 울음소리를 듣고 그해의 신수를 점치는 세시풍속.
내용

사람은 누구나 자기의 미래를 궁금하게 여기거니와 점복(占卜)을 통하여 판단하는 방법 또한 여러 가지가 있는데, 청참도 일종의 점복이다.

설날 아침 일찍 집 근처를 서성거리면 날짐승이나 길짐승의 울음소리를 듣게 되는데, 맨 처음 들은 짐승의 소리를 연운(年運)을 미리 알리는 예조(豫兆)로 해석한다.

까치소리는 길조로 일 년 동안 좋은 일이 있을 징조이고, 까마귀 소리는 흉조(凶兆)로 그해에 불행이 있을 징조로 해석하였다.

설날은 한 해의 첫출발이기 때문에 일 년의 운수를 설날 짐승의 울음소리를 통하여 사전에 점복하고자 하였다. 첫 마수를 운명적으로 긍정하는 관습은 오래 전부터 전승되어 왔으며, 옛사람들은 길성(吉聲)을 듣기 위하여 일부러 까치가 많은 곳을 의도적으로 찾아가서 그 소리를 들으려고 노력하는 일도 있었다.

농촌 가옥 둘레에 죽나무를 심는 것은 목재로도 쓰거니와 까치로 하여금 집을 짓게 하고, 아침·저녁으로 까치소리를 들으려는 뜻이 있었기 때문이다.

참고문헌

『한국세시풍속연구』(임동권, 집문당, 1985)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