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사전 ()

의약학
인물
고려전기 추충위사공신에 책록된 공신. 의관.
이칭
시호
장경, 莊景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067년(문종 21)
사망 연도
1139년(인종 17)
본관
탐진(耽津)
주요 관직
소부소감|병부상서|추충위사공신|수사공상서좌복야|참지정사판상서형부사
목차
정의
고려전기 추충위사공신에 책록된 공신. 의관.
생애 및 활동사항

탐진최씨(耽津崔氏)의 시조. 처음에는 내의(內醫)가 되어 점차 승진, 소부소감(小府少監)이 되었다.

예종의 등창을 오진하여 죽게 됨에 한안인(韓安仁)·문공미(文公美)의 처벌요청에 의하여 2년간 귀양을 갔다. 이를 원망, 두 사람을 이자겸(李資謙)에게 모함하여 귀양을 보내게 하였다.

뒤에 이자겸이 난을 일으킴에 척준경(拓俊京)을 설득하여 난의 평정에 공을 세웠다. 상으로 병부상서(兵部尙書)와 추충위사공신(推忠衛社功臣)을 받고, 또 수사공상서좌복야(守司空尙書左僕射)를 더하였다.

참지정사판상서형부사(參知政事判尙書刑部事)가 되고 문하시랑동중서문하평장사(門下侍郞同中書門下平章事)에 승진되었으나 치사하였으며, 개부의동삼사수태위주국(開府儀同三司守太尉柱國)을 받았다. 시호는 장경(莊景), 인종묘정에 배향되었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한국의학사』(김두종, 탐구당, 1979)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