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각연사 통일대사탑 ( )

목차
관련 정보
괴산 각연사 통일대사탑 정측면
괴산 각연사 통일대사탑 정측면
건축
유적
문화재
충청북도 괴산군 칠성면 각연사에 있는 고려전기 승려 통일대사의 사리를 봉안한 불탑. 부도.
국가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괴산 각연사 통일대사탑(槐山 覺淵寺 通一大師塔)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보물(2003년 03월 14일 지정)
소재지
충북 괴산군 칠성면 각연길 451 (태성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충청북도 괴산군 칠성면 각연사에 있는 고려전기 승려 통일대사의 사리를 봉안한 불탑. 부도.
내용

2003년 보물로 지정되었다. 높이 2.3m. 각연사를 창건한 통일대사의 사리탑이라고 알려진 승탑으로, 무너져 있던 것을 1983년에 복원하였다.

승탑은 전형적인 8각원당형 부도이다. 단면이 8각인 바닥돌과 아래받침돌은 하나의 돌로 이루어졌는데, 아래받침돌의 윗면에는 2장의 꽃잎이 아래로 향해 있는 복련(覆蓮)의 연꽃 무늬 16개가 조각되었고, 꽃잎의 끝부분에는 귀꽃이 장식되었다. 가운데받침돌에는 각 모서리마다 모서리 기둥만 새겨져 있을 뿐 다른 조각은 없다. 윗받침돌에는 1장의 꽃잎이 위로 솟아 있는 앙련(仰蓮)의 연꽃 무늬 16개가 조각되었다.

몸돌에도 각 면마다 모서리 기둥이 표현되었으며, 앞면과 뒷면에는 문비(門扉)가 새겨져 있다. 지붕돌은 윗면인 낙수면의 합각(合角)이 두툼할 뿐만 아니라, 전각(轉角)에는 귀꽃이 1구씩 조각되어 있다. 맨 꼭대기에는 꽃잎이 1장인 연꽃 무늬를 16개 돌려 새기고서 가운데에 8장의 꽃잎을 가진 1개의 연꽃 무늬를 세워 조각하여 상륜의 받침으로 삼았는데, 그 가운데에는 찰주를 꽂았던 구멍이 남아 있다.

이 승탑은 주변에 자리하고 있는 통일대사탑비와 관련이 있다. 탑비의 건립 시기가 958년(광종 9)∼960년이므로, 승탑 역시 이와 비슷한 시기에 건립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부도』(정영호, 대원사, 2003)
『신라와 고려시대 석조부도』(엄기표, 학연문화사, 2003)
『한국의 탐구』-한국의 석조미술-(정영호, 서울대출판부, 1998)
『통일신라석조미술연구』(박경식, 학연문화사, 1994)
『국보』7-석조-(정영호 편, 예경산업사, 1984)
『조선 탑파의 연구』(고유섭, 을유문화사, 1954)
「각연사 통일대사부도탑」(정영호,『윤무병박사회갑기념논총』, 회갑기념논총간행위원회, 1984)
「延豊覺淵寺通一大師塔碑の年時と其の撰者に就いて」(葛城末治,『靑丘學叢』16, 靑丘學會, 1934)
관련 미디어 (2)
집필자
박경식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