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김신겸(金信謙)

유교인물

 조선후기 『백육애음』, 『증소집』 등을 저술한 학자.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김신겸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증소집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백육애음』, 『증소집』 등을 저술한 학자.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안동(安東). 자는 존보(尊甫), 호는 증소(橧巢). 아버지는 진사 김창업(金昌業)이며, 어머니는 전주이씨(全州李氏)로 익풍군(益豐君) 이속(李涑)의 딸이다. 숙부인 김창흡(金昌翕)을 사사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721년(경종 1) 진사시에 합격했으나, 큰아버지인 영의정 김창집(金昌集)이 노론 4대신의 한 사람으로 신임사화에 거제도로 유배될 때 연루되어 함께 유배되었다. 1725년(영조 1)에 풀려나 내시교관(內侍敎官)에 임명되었으나, 취임하지 않고 강원도 영월의 산중에 들어가 산수를 즐기면서 후진 교육에 힘썼다.
김신겸은 당시의 석학인 민우수(閔遇洙)·유숙기(兪肅基)·이봉상(李鳳祥) 등과 더불어 인심도심설(人心道心說)·명덕설(明德說) 등을 강론하였다. 그는 시문에 뛰어나 많은 저술을 남겼는데, 특히 「백육애음(百六哀吟)」이라는 사우(師友)들 106명의 행적을 읊은 대서사시를 남겼다.
그는 전국 각지의 명승고적·명산·바다·도서 등지를 두루 구경하고 사적·풍속·지리·산물 등을 소개한 기행문을 많이 남겼다. 이조판서 겸 좨주(祭酒)에 추증되었으며, 시호는 문경(文敬)이다. 저서로는 『증소집(橧巢集)』 10권 5책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조기대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