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대각국사문집(大覺國師文集)

불교문헌

 고려전기 승려 의천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37년에 간행한 시문집.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대각국사문집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려전기 승려 의천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37년에 간행한 시문집.
영역닫기영역열기서지사항
23권 6책. 목판본. 1937년 해인사 주지 최범술(崔凡述)에 의하여 발견되어 『대각국사외집 大覺國師外集』과 함께 간행되었다.
현존 해인사 간행본은 『문집』 23권과 『외집』 13권을 천지인(天地人) 3자책(三字冊)으로 합편한 것으로, 『문집』 가운데 권1∼12까지가 천자책(天字冊), 권13∼23이 지자책(地字冊), 『외집』이 인자책(人字冊)을 이루고 있다.
그 크기는 가로 21㎝, 세로 31.5㎝이며, 분량은 1행 17자, 8행 1면, 양면 1장으로 되어 있다. 23권 중 권19를 제외하고는 모두 결락 부분을 가지고 있으며, 권21·22는 완전히 누락되어 있다. 김부식(金富軾)이 찬한 영통사(靈通寺)의 대각국사비명에 20권이라고 기록된 것으로 미루어 보아, 지금 남아 있는 판본은 초간 이후의 새로운 개판본으로 추정된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권1에는 서(序) 4편, 기 1편이, 권2는 대부분 결락되어 마지막 1장만 남아 있다. 권3에는 사(辭) 5편, 권4에는 제명이 없는 3장의 법문만 있다. 권5에는 표(表) 17편, 권6은 대부분 누락되고 표 1편만 있다.
권7에는 표 17편이 수록되어 있으나 7장과 9∼12장이 낙장되어 있다. 권8에는 표 12편 중에서 4·7·8장이 누락되어 있다. 권9에는 장(狀)·표 등 30편이 수록되어 있었으나, 현재 3∼6장, 9∼12장이 낙장이다.
권10에는 서(書) 4편 중 일부가 남아 있다. 권11에는 서장(書狀) 14편, 권12는 일부가 누락되어 제명을 알 수 없으나 내용은 주전(鑄錢)에 관한 논이 수록되어 있다. 권13에는 서 2편이 남아 있고, 권14에는 소(疏) 12편, 권15에는 소 2편이 있다. 권16에는 제문 17편, 권17∼23에는 시 108수가 수록되어 있다.
이 중 서(序)에는 「신집원종문류서 新集圓宗文類序」·「신편제종교장총록서 新編諸宗敎藏總錄序」·「간정성유식론단과서 刊定成唯識論單科序」 등이 있어, 의천이 이 문헌들을 편찬한 동기를 살필 수 있다.
사(辭) 중 「신창국청사계강사 新創國淸寺啓講辭」는 국청사의 낙성식 때 천태교관(天台敎觀)을 개강한 것을 기록하고 있어, 고려 천태종의 성립을 보여주는 중요한 자료이다.
권10의 「상정원법사서 上淨源法師書」에서는 정원이 찬술한 『화엄보현행원참의 華嚴普賢行願懺儀』·『원각경참의 圓覺經懺儀』·『원인론발미록 原人論發微錄』 등 8책을 전해 받은 데 대한 감사의 내용을 담고 있는데, 의천과 스승인 정원과의 관계를 살필 수 있는 좋은 자료이다.
이 밖에 권12에서는 주전론(鑄錢論)을 주장하였다. 화폐가 국가와 국민의 생활에 필수적이라는 사실을 고대 중국의 화폐사를 들어 설명하고 있다.
고대에는 조개 등을 화폐로 사용하거나 옷감·쌀 등으로 화폐를 대신하였고, 주나라는 처음으로 화폐를 주조하였으며, 당나라 고조 때 개통원보(開通元寶)를 주조하여 편리하게 사용하였음을 논한 뒤, 고려에서는 아직 화폐가 통용되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경제생활이 매우 불편하다는 사실을 지적하였다.
따라서 당·송의 본을 받아 화폐를 주조해서 사용할 것을 주장하였다. 의천의 관심이 불교교리에만 국한되지 않고, 국가정책이나 경제문제에까지 미치고 있음을 보여주는 좋은 예문이다.
권14의 「대송천태탑하친참발원소 大宋天台塔下親參發願疏」·「기일본국제법사구집교장소 寄日本國諸法師求集敎藏疏」 등은 천태교만을 널리 유통시키겠다는 발원과 교장을 수집하여 불법을 찬연히 밝히겠다는 발원을 담고 있다.
제문 중 「제분황사효성문 祭芬皇寺曉聖文」에서는 원효를 ‘해동교주 원효보살’이라고 찬양하고, 백가의 쟁론(諍論)을 화해시켜 일대지공(一大至公)의 논리를 밝혔다고 찬양한 뒤 원효의 사상을 요약하고 있다.
이 밖에도 권9 등에 수록된 여러 표장(表狀)을 통하여 의천과 송나라의 고승들과의 교류를 살펴볼 수 있다. 판본은 해인사 사간경판(寺刊經板) 속에 보존되어 있으며, 현대판으로는 건국대학교에서 1974년에 영인한 『대각국사문집』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이종익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2)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