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자치통감강목 권19의하(資治通鑑綱目卷十九之下)

조선시대사문화재 | 문헌

 조선전기 집현전 학자들이 세종의 명으로 주희의 『자치통감강목』을 훈의(訓義)하여 1438년에 간행한 역사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자치통감강목 권19의하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전기 집현전 학자들이 세종의 명으로 주희의 『자치통감강목』을 훈의(訓義)하여 1438년에 간행한 역사서.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보물 제552호. 1책. 활자본. 『자치통감강목』은 송나라의 주희(朱熹)가 사마광(司馬光)이 지은 『자치통감』을 『춘추(春秋)』의 체재에 따라 사실(史實)에 대하여 큰 제목으로 강(綱)을 따로 세우고 사실의 기사는 목(目)으로 구별하여 편찬한 것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편찬/발간 경위
세종은 이 책을 애독하여 집현전문신에게 훈의(訓義)를 만들게 하는 한편, 이를 간행하도록 명하였다. 그리하여 1436년 진양대군 유(晉陽大君瑈)주 01)가 대자를 써서 주조한 병진자(丙辰字)로 강을, 갑인자(甲寅字)로 중·소자인 목을 찍어 『사정전훈의자치통감강목(思政殿訓義資治通鑑綱目)』을 간행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서지사항
이 판본은 총 139권 중 권19 하(下)에 해당하는 것으로서, ‘옥연묵장(玉淵墨藏)’이라는 인기(印記)가 있다. 이로 보아 유성룡(柳成龍)의 소장본이었던 것임을 알 수 있다. 표지 앞장은 원형대로이나, 뒷장은 개장(改裝)한 것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의의와 평가
유일본으로서 고활자 연구에 귀중한 자료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뒤의 세조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이정섭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