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서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전기에, 사헌부집의, 대사간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자문(子文)
초당(草堂)
이칭
효열(孝烈)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443년(세종 25)
사망 연도
1510년(중종 5)
본관
진주(晉州)
주요 저서
초당집
주요 관직
사헌부집의|대사간
관련 사건
무오사화
정의
조선 전기에, 사헌부집의, 대사간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진주(晉州). 자는 자문(子文), 호는 초당(草堂). 강원우(姜元佑)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강중선(姜中善)이고, 아버지는 강순민(姜舜民)이며, 어머니는 윤인경(尹仁卿)의 딸이다. 김종직(金宗直)의 문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477년(성종 8) 식년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여 정자가 되고, 1489년 홍문관교리로서 전라도문폐사(全羅道問弊使)가 되었다. 1497년(연산군 3) 문과 중시에 병과로 급제, 사헌부집의가 되고 이듬해 무오사화로 결장(決杖) 100, 유(流) 3,000리, 봉수군(烽燧軍) 정노간(庭爐干)으로 정역(定役)시키는 처벌을 받아 회령에 유배되었다.

1501년 방환되어 직첩이 환급되었으나, 당시에는 대간 · 홍문관에는 서용(敍用)될 수 없었다. 그러나 그 뒤 대사간으로서 사간 김당(金璫), 헌납 김숭조(金崇祖)와 더불어 시정(時政)을 논하면서 납간(納諫) · 친현사(親賢士) · 흥학교(興學校) 등 12개항을 건의하였다.

뒤에, 좌승지에 이르렀다. 강경서는 남효온(南孝溫) · 권경유(權景裕) 등과 더불어 사장(詞章) · 정사(政事) · 절의 · 효행 등으로 이름이 높았다. 예조판서에 추증되었다. 시호는 효열(孝烈)이다.

저서로는 『초당집(草堂集)』이 있다.

참고문헌

『성종실록(成宗實錄)』
『연산군일기(燕山君日記)』
『중종실록(中宗實錄)』
『국조방목(國朝榜目)』
『연려실기술(燃藜室記述)』
『충재집(沖齋集)』
『허암유집(虛庵遺集)』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