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공훤 ()

고대사
인물
남북국시대 때, 시중, 대장군, 대상 등을 역임한 무신.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출생지
풍기
주요 관직
대장군|대상
관련 사건
후삼국 통일전쟁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남북국시대 때, 시중, 대장군, 대상 등을 역임한 무신.
개설

선종구산파(禪宗九山派) 가운데 성주산파(聖住山派)의 승려인 여엄(麗嚴)을 후원하였다. 고려을 도와 후삼국을 통일하는 데 공을 세웠다.

생애와 활동사항

공훤은 지기주제군사상국(知基州諸軍事上國)이었을 때, 당나라에서 귀국하여 소백산에 은거하고 있던 여엄에게 귀의하고, 그를 태조에게 추천함으로써 태조의 부름을 받아 양평의 보리사(菩提寺)에 주석하게 하였다.

927년(태조 10) 9월 견훤이 신라를 습격하여 경애왕이 고려에게 도움을 청하자, 고려이 도와주기로 하여 당시 시중이었던 그는 군사 1만을 거느리고 출정하였다. 929년 12월견훤이 고창군(古昌郡 : 지금의 안동)을 포위하자 대상(大相)이던 그는 태조를 따라 이곳을 구원하려고 출정하였다. 이때 홍유(洪儒)와 함께 태조에게 “만약 우리가 싸움이 불리하면 죽령(竹嶺)으로 돌아올 수는 없으니 미리 샛길을 닦아두는 것이 좋겠습니다”하고 아뢰었으나, 유금필(庾黔弼)이 “급히 구원하지 않으면 고창군은 그대로 적에게 주는 것이니 급히 진군하여야 한다”고 반대하여 관철되지 못하였다.

935년 4월 나주의 40여 군(郡)이 후백제에 침략되어 신라와 해로(海路)가 통하지 않자, 태조는 이곳을 진무(鎭撫)할 사람을 천거하게 하였다. 그러자 그가 여러 공경(公卿)들과 함께 유금필을 천거하여 나주지역을 경략하게 하였다. 936년에 고려가 후백제를 공격할 때 대장군이며, 대상이던 공훤은 기병 3백인과 군사 1만 4700인을 거느리고 출정하여서 신검 등의 항복을 받는 데 공헌하였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조선금석총람(朝鮮金石總覽) 상(上)』(葛城末治, 조선총독부, 1919)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