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관 ()

불교
인물
조선 후기에, 설악산 신흥사로 출가하여 정업에게서 구족계를 받은 승려.
이칭
벽파(碧波)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762년(영조 38)
사망 연도
1827년(순조 27)
출생지
강원도 양양
정의
조선 후기에, 설악산 신흥사로 출가하여 정업에게서 구족계를 받은 승려.
개설

율승(律僧). 진양강씨(晉陽姜氏). 호는 벽파(碧波), 거관은 법명이다. 강원도 양양 출생.

생애 및 활동사항

13세에 설악산 신흥사(神興寺)로 출가하여 정업(淨業)에게서 구족계(具足戒)를 받았다. 평생을 계율에 입각하여 몸을 다스렸고 선과 교학을 정밀히 수련하였으며, 널리 사람을 포용하고 사랑하였으므로 승려들이 존경하여 그에게 계를 받기를 원하였다.

나이 66세, 법랍 54세로 입적하였으며, 다비한 뒤 사리 9과를 얻어 부도(浮屠)를 세우고 안치하였다. 대표적인 제자로는 성곡(聖谷) · 설담(雪潭) · 선경(善慶) 등이 있으며, 1828년(순조 28) 강원도관찰사 정원용(鄭元容)의 글을 받아 신흥사에 비를 세웠다.

참고문헌

『설악산신흥사지(雪嶽山神興寺誌)』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