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마 ()

목차
관련 정보
경마
경마
체육
개념
기수가 말을 타고 일정한 거리를 달려 우열을 가리는 경기.
목차
정의
기수가 말을 타고 일정한 거리를 달려 우열을 가리는 경기.
내용

말타기는 어느 민족이나 고대부터 실시해 왔으나, 경마는 인도와 그리스에서 먼저 발달하였다. 고대 서양에서의 경마는 종교적 행사의 일부로서 제례의식 때 행해졌다.

고대올림픽에서는 기원전 680년 제25회 고대올림픽대회 때부터 네 마리의 말이 끄는 전차경주 형태로 경마시합이 이루어져오다가, 기원전 648년 제33회 대회부터 나마(裸馬)를 타는 경주가 시작되었다.

경마의 종류에는 속보·구보·장애·특수 경주가 있으며, 말과 말을 타는 기수 이외에도, 말을 돌보고 훈련시키는 조교사도 경마시합의 결과에 특별한 영향을 미친다. 근대에 와서 경마라는 명칭이 사용된 것은 1174년 영국의 헨리2세 때 미스피드에서 개최된 경주가 최초이며, 1580년에는 페추어가 3륜마차를 수입하여 마차경주를 시행한 바 있다.

1776년에는 민간경마장이 출현하였으며 1780년에는 현대 경마의 귀감이 되는 더비(Derby)가 창시되어 1마일 경주가 시행되었다. 우리 나라에서의 경마는 고대로부터 기사(騎射)·기창(騎槍)·기검(騎劍)·마상재(馬上才) 등의 형태로 성행되었고, 조선시대까지도 무과의 필수과목으로 실시되었다. 오늘날과 같은 경기 형태의 경마는 1894년에 개편된 새로운 군제(軍制)의 창설로 서구식 경마가 비롯되었다고 할 수 있다.

최초의 현대식 경마는 1909년 6월 13일 근위기병대장(近衛騎兵隊長)들이 기병대를 인솔하여 훈련원에서 기병경마회를 개최하였던 것으로, 그 당시 헌병대의 참위(參尉:현재의 소위) 이영철(李榮喆)이 우승하였다. 1922년에는 경마시행체가 등장하였으며 1993년부터 개인 마주제가 생겼다. 오늘날은 한국마사회가 주관하는 각종 경마대회가 과천경마장에서 열리고 있다.

참고문헌

『한국경마 60년사』(한국마사회, 서림문화사, 1984)
『서울육백년사』 3(서울특별시연사편찬위원회, 1979)
관련 미디어 (3)
집필자
정찬모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