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 ()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 후기에, 부지밀직사사, 동판밀직사, 판삼사사 등을 역임한 무신.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주요 관직
부지밀직사사|동판밀직사|판삼사사
관련 사건
삼별초의 난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고려 후기에, 부지밀직사사, 동판밀직사, 판삼사사 등을 역임한 무신.
생애 및 활동사항

1270년(원종 11) 삼별초의 난 때 장군으로 출전하였으나, 7일간이나 공격을 당한 금성(錦城 : 지금의 전라남도 나주)을 구하지 않았다 하여 김방경(金方慶)의 탄핵으로 1271년 안세정(安世貞)과 함께 관직에서 삭탈되었다.

이듬해 환관을 통하여 다시 기용되어 안남도호부사(安南都護府使)가 되었으나, 처와 함께 삼별초에게 붙잡혔다가 1273년에 빠져나와 왕을 인견(引見)하고 위로를 받았다. 충렬왕 때 대장군이 되고, 1278년(충렬왕 4) 원나라에서 돌아오는 왕을 제안공(齊安公) 왕숙(王淑) 등 왕족과 함께 압록강에까지 가서 만났다.

1283년 염승익(廉承益)과 함께 현화사(玄化寺)를 수리하고, 남계원(南溪院)과 왕륜사(王輪寺)의 석탑을 수리하였다. 1284년 부지밀직사사(副知密直司事)로서 성절사(聖節使)가 되어 원나라에 다녀왔다. 1287년 2월 동판밀직사(同判密直事)가 되고, 6월 판삼사사(判三司事)에 이르렀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