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동해가 ()

고전시가
작품
조선 후기에 지어진 작자 미상의 규방가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조선 후기에 지어진 작자 미상의 규방가사.
구성 및 형식

본문 중 “세재신유년(歲在辛酉年)이오 월재오월(月在五月)이라.”고 한 점으로 보아 1801년(순조 1)에 지어진 듯하다. 2음보 1구로 계산하여 모두 190구이다.

내용

내용은 출가한 여인이 동해의 웅장한 경관을 구경하면서 느낀 활달한 기개와 상쾌한 심정을 토로한 것이다. 그러면서도 밤에 월광(月光)을 바라보면서 고향을 그리는 심정을 토로하는 것으로 끝맺은 점은 여성적인 규방가사의 범주에 이 작품이 놓여 있음을 말해준다.

의의와 평가

자연을 노래한 많은 가사 작품들이 대개는 산야나 강촌 등을 소재로 하고 있는 데 비하여, 이 작품에서는 보다 기상이 넘치는 광대무변(廣大無邊)한 바다를 소재로 하고 있는 점이 특징적이다.

참고문헌

『주해가사문학전집(註解歌辭文學全集)』(김성배·박노춘·이상보·정도섭, 정연사, 196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