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산김씨 유일재 고택 ( )

목차
관련 정보
안동 유일재 종택 중 사랑채 정측면
안동 유일재 종택 중 사랑채 정측면
주생활
유적
문화재
경상북도 안동시 와룡면에 있는 조선후기 광산김씨 관련 주택.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안동 유일재 종택(安東 惟一齋 宗宅)
지정기관
경상북도
종목
경상북도 시도민속문화유산(1996년 01월 20일 지정)
소재지
경북 안동시 와룡면 선돌길 113-16 (가구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경상북도 안동시 와룡면에 있는 조선후기 광산김씨 관련 주택.
내용

1996년 경상북도 민속자료(현, 민속문화유산)로 지정되었다. 이 건물은 이황(李滉)의 문인으로 교육활동이 힘써 당시 안동지역의 문풍(文風)을 일으키는데 크게 기여한 유일재(惟一齋) 김언기(金彦璣)선생의 종택이다.

유일재파의 선대는 퇴촌(退村) 김 열(金 閱)을 파조(派祖)로 하고 있는데 그의 23세손인 김용석(金用石)이 풍천면 구담리로 낙향한 후, 유일재 김언기가 가야(佳野)로 이거하였다.

이 집은 김언기의 9대손인 김도상(金道常)이 다시 이곳으로 옮기면서 매입한 것으로 건립년대는 1700년대말로 추정된다. 고택은 정침과 사당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넓은 들판을 바라보며 배산하여 서남향하여 자리잡고 있다.

정침은 정면 8간 측면 2간 규모의 구자형(口字形)건물이다. 평면은 중문간을 중심으로 좌측에 사랑채를 두고 우측에는 외양간과 온돌방 2개를 두었는데, 좌측간의 사랑마루와 우측간의 온돌방이 좌우로 돌출되어 양날개집의 형상을 이루고 있다.

정침의 전체적인 평면은 안동지방의 지역적인 특징을 잘 나타내주고 있으나, 부엌의 위치가 안방과 반대쪽에 배치되어 있는 것이 평면상의 특징이다. 사당(祠堂)은 사랑채의 좌후측인 서쪽에 자리잡고 있는데, 정면 3간 규모의 맞배기와집으로 가구(架構)는 3량가(三樑架)이다.

참고문헌

『경상북도문화재지정조사보고서(慶尙北道文化財指定調査報告書)』(경상북도, 1996)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