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지정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후기에, 공주목사, 황주목사 등을 역임한 문신.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647년(인조 25)
사망 연도
1713년(숙종 39)
본관
능성(綾城, 지금의 전라남도 화순)
주요 관직
공주목사|황주목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 후기에, 공주목사, 황주목사 등을 역임한 문신.
생애 및 활동사항

본관은 능성(綾城), 자(字)는 지숙(志叔), 할아버지는 공조 판서를 지낸 능풍부원군(綾豊府院君) 구인기(具仁墍)이고, 아버지는 진사 구일(具鎰)이다. 당시 사회 전반에 걸쳐 불합리한 풍조가 일고 있는 점을 못마땅히 여겨, 이에 동조하지 않으려고 노력하였는데, 그러한 면모가 『해동가요』와 『청구영언』에 실려 있는 몇 편의 시조에 나타나고 있다.

시조에 나타나는 중심사상은 당시 세도정치의 문란과 부패상을 풍자하는 한편, 안빈낙도를 구가하는 그러한 내용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이러한 성품이 당시의 시류에 어긋났음인지 1691년(숙종 17)에는 한때 죄를 받기도 하였다.

그러나 그로부터 3년이 지나서는 다시 관리에 서용되는 혜택을 받았다. 그리하여 1697년에는 영부사(領府事)인 남구만(南九萬)이 왕에게 추천하여 음관이 되면서, 점차 승진하여 공주목사로 부임하여 한 고을의 행정을 주관하였다.

그러나 당시 암행어사인 김흥경(金興慶)과 이명준(李明俊)에 의해 탐관오리로 지적받기도 하였다. 그 뒤 다시 1711년에는 황주목사로 나갔는데, 사간원에 의하여 행정처리를 잘못한다고 탄핵을 받았으나 결국 무사하였다.

참고문헌

『숙종실록(肅宗實錄)』
『능성구씨세보(綾城具氏世譜)』
『청구영언(靑丘永言)』
『해동가요(海東歌謠)』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