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사묵 ()

근대사
인물
조선후기 중추원찬의, 경상남도관찰사, 경기도관찰사 등을 역임한 관리.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목차
정의
조선후기 중추원찬의, 경상남도관찰사, 경기도관찰사 등을 역임한 관리.
생애 및 활동사항

1897년(광무 원년) 중추원 참서관(參書官), 1902년 평리원(平理院) 검사(檢事), 경무청 경무국장을 지냈다. 1903년 경무사서리(警務使署理) 재직시 내장원의 고미(庫米)가 시전상인(市廛商人)을 거쳐 간상(奸商)에게 싸게 팔려나가 은닉되어 모리(牟利)를 꾀하고 있다는 얘기가 항간에 떠돌았다.

이를 잘 단속하지 못한 책임이 있다 하여 시종원경(侍從院卿) 이유인(李裕寅)과 함께 견책을 받았고, 그 자신은 2개월 감봉처분을 받았다. 이 후 1905년 다시 경무청 경찰국장에 임명되고, 1906년 경무사, 중추원 찬의, 1907년 임시서리 경무사사무, 경무사 등을 지냈다.

1907년 5월 군부대신 권중현(權重顯)이 백주에 저격당하고, 심사국장(審査局長) 박용화(朴鏞和)가 집에서 피습된 사건이 발생하자 박제순·이지용 등으로부터 탄핵을 받았다. 같은 해 6월 중추원 찬의를 거쳐 경상남도 관찰사를, 1908년 경기도 관찰사를 지냈고 1910년 2월에 3등훈장을 받았다.

참고문헌

『고종실록(高宗實錄)』
『순종실록(純宗實錄)』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