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보산동 고인돌 ( 고인돌)

목차
관련 정보
나주 보산동 고인돌 측면
나주 보산동 고인돌 측면
선사문화
유적
전라남도 나주시 용치마을에 있는 철기시대 매장용 소형 돌널로 축조한 고인돌. 지석묘.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전라남도 나주시 용치마을에 있는 철기시대 매장용 소형 돌널로 축조한 고인돌. 지석묘.
내용

1977년 신설도로 개설작업 때 전남대학교 박물관에서 발굴하였다.

반암(斑岩)으로 만든 이 고인돌의 뚜껑돌은 길이 4m, 너비 2.2m, 두께 1.8m에 무게 약 22t으로 추정되는 거대한 것인데, 뚜껑돌의 북쪽 끝 굄돌 밑에는 길이 1m, 너비 40㎝의 매장용 소형 돌널이 축조되어 있었다.

이 돌널은 크기로 볼 때 성인을 세골장한 것이거나 어린애를 묻은 것으로 생각된다. 만약 후자의 경우라면 이를 통해 어린애도 어른과 마찬가지로 계급과 신분을 향유했던 것으로 생각되어 신분세습제 사회의 좋은 증거가 될 수 있을 것이다.

여기에서는 겹아가리를 가진 민무늬토기조각이 출토되어 이 고인돌의 연대가 초기철기시대에 해당됨을 알 수 있다. 또, 이 고인돌의 발굴에서 나타나는 특이한 현상은 뚜껑돌의 주위에서 발견된 쐐기자국과 떼어낸 흔적들인데, 그 크기는 길이 10∼20㎝, 너비 5∼15㎝ 정도로서 모두 30여개에 달한다. 이것은 당시의 고인돌 축조인들이 부근 야산 채석장에서 돌을 떼어낼 때 쐐기를 박았던 흔적으로 여겨진다.

참고문헌

「나주 보산리 지석묘 발굴 조사 보고」(최몽룡, 『한국문화인류학』 9, 1977)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최몽룡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