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흥덕리 고분군 ( )

목차
관련 정보
나주 흥덕리 석실분
나주 흥덕리 석실분
선사문화
유적
전라남도 나주시 반남면에 있는 삼국시대 백제의 돌방무덤 · 돌덧널무덤 등이 발굴된 무덤군.
목차
정의
전라남도 나주시 반남면에 있는 삼국시대 백제의 돌방무덤 · 돌덧널무덤 등이 발굴된 무덤군.
내용

영산강 하류 지역에 있는 자미산(紫微山)을 중심으로 분포되어 있는 고분군 중 하나이다.

반남면 일대는 이미 민족항일기부터 발굴이 이루어져 왔으며 광복 후에도 우리나라 고고학자에 의하여 조사가 이루어져 왔는데, 대부분 봉토내에 독널[甕棺]이 안치되어 있으며, 그 밖에 시대가 떨어지는 것으로 생각되는 백제 후기의 돌방무덤[石室墳]과 돌덧널무덤[石槨墓]이 섞여 있다.

흥덕리에서는 돌방무덤 1기가 1938년에 발굴되었다. 이 무덤은 반남면 경찰지서 왼쪽 뒤에 위치하는데, 가운데 벽을 공유하는 두개의 돌방이 동서로 붙어 있는 것으로 둘 다 남쪽에 치우쳐서 널길을 가진 ㄱ자형 평면이다.

이들 돌방은 할석으로 쌓았으나 중간 공통 벽은 한장의 점판암으로 되어 있다. 여기에서는 입큰병이 한점 나와 그 시대가 7세기 초를 올라가지 못하며 대안리 제5호분과 함께 백제 말기에 속하는 고분임을 알 수 있다.

참고문헌

『나주대안리5호백제석실분발굴조사보고(羅州大安里5號百濟石室墳發掘調査報告)』(최몽룡, 나주군, 1978)
「羅州潘南面古墳群」(穴澤和光·馬目順一, 『古代學硏究』70, 1973)
집필자
최몽룡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