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 용월리의 백로 및 왜가리 번식지 ( 및 왜가리 )

목차
관련 정보
무안 용월리 백로와 왜가리 번식지
무안 용월리 백로와 왜가리 번식지
동물
지명
문화재
전라남도 무안군 무안읍 용월리에 있는 백로 및 왜가리 번식지.
목차
정의
전라남도 무안군 무안읍 용월리에 있는 백로 및 왜가리 번식지.
내용

1968년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면적 34,360㎡. 이곳 용암저수지 서남쪽 제방에는 80∼90년생 흑송 20여 그루와 뽕나무 고목 3그루가 있는데 1968년까지는 이 흑송에서 중대백로가 번식하였다.

저수지 중심부의 섬에는 소나무 고목 1그루와 약 100년생 팽나무 여러 그루가 있으며 1968년까지 이 팽나무에는 왜가리가 번식하였다. 저수지에서 논을 건너 약 1㎞ 밖의 동북쪽 산의 적송림은 둥지를 떠난 중대백로의 잠자리와 휴식처가 되고 있다.

1968년 왜가리 200개체, 중대백로 400개체, 합해서 600개체로 추산하였다. 그러나 1973년 5월 8일의 조사서에는 용월저수지에서만 번식하였고 저수지 중심부의 고사한 40∼50년생 소나무에서는 왜가리 10개체, 팽나무 수주에는 중대백로 약 200개체와 황로 2개체 등 총 212개체를 산정하였다. 이밖에 둥지를 떠난 중대백로 새끼 약 50개체는 전기의 동북쪽 적송림을 휴식 또는 잠자리로 이용하고 있었다.

1967년 왜가리 37개체와 중대백로 96개체, 1968년 왜가리 1개체와 중대백로 17개체의 총 151개체를 표지를 붙여 놓아두었던 바, 1967년 6월 27일 방조한 중대백로 유조는 1968년 2월 25일 월동중인 필리핀 루손섬 이사벨라에서 1개체의 가락지를 회수한 예가 있어 우리나라에서 번식하는 백로는 필리핀에서 월동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희귀조로 1967년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참고문헌

『한국동식물도감』 25 -동물편(조류생태)-(원병오, 문교부, 1981)
『한국(韓國)의 천연기념물(天然記念物)』 -조류편(鳥類篇)-(원병오, 문화재관리국, 1975)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