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타찬 ()

미타찬
미타찬
고전시가
작품
조선 초기에 기화(己和)가 지은 경기체가.
이칭
이칭
기화, 함허당어록, 미래불, 아미타불
정의
조선 초기에 기화(己和)가 지은 경기체가.
구성 및 형식

『함허당어록(涵虛堂語錄)』에 수록되어 있다. 미래불(未來佛)인 아미타불을 찬양하여, 서방정토에 들고자 함이 창작동기이다.

내용

전체 10장으로 되어 있는데, 제1장은 아미타불이 중생에게 여러 방편으로 다가와서 제도함을, 제2장은 아미타불이 교화대상에 따라 가르치고 인도함을, 제3장은 중생이 아미타불의 모든 점을 우러러 흠모함을, 제4장은 중생이 아미타불의 대원(大願)에 감화됨을, 제5장은 중생 모두가 해탈을 얻게 됨을, 제6장은 중생이 명호를 열번만 염해도 극락에 왕생함을, 제7장은 아미타불의 힘이 중생을 구품연화대로 왕생하게 함을, 제8장은 아미타불의 큰 덕의 힘이 매우 커서 비교되는 것이 없음을, 제9장은 아미타불이 중생에게 염불을 권하여 구품연화대상품에 오르게 함을, 제10장은 부처와 같이 중생이 함께 정토(淨土)를 증득(證得)함을 각각 찬양하고 있다.

의의와 평가

형식상 ‘위······ 경기어떠하니잇고’가 없으나 다른 부분은 경기체가의 정격(定格)을 따랐다. 숭유억불의 탄압 속에서 아미타불을 찬양하였고, 경기체가의 작자층에 승려도 포함된다는 점이 주목되는 작품이다.

참고문헌

『함허당어록(涵虛堂語錄)』
「별곡체가연구(別曲體歌硏究)」(김창규, 『국어교육연구』 3, 1971)
「함허당고(涵虛堂攷)」(김창규, 『동양문화』 6·7, 1968)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