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현도드리 (도드리)

목차
국악
작품
「영산회상」을 이루는 다섯번째의 곡.
이칭
이칭
삼현환입(三絃還入), 상현(上絃)도드리
목차
정의
「영산회상」을 이루는 다섯번째의 곡.
내용

한자어로는 ‘삼현환입(三絃還入)’이라고 한다. 6박자 또는 3박을 둘로 합친 리듬인 도드리장단으로 짜여져 있다.

전체 4장으로 되어 있는 삼현도드리의 장(章) 구성은 제1장 9각, 제2장 11각, 제3장 6각, 제4장 9각으로 되어 있으며, 비슷한 선율형이 각 장에서 자주 반복된다.

특징적인 선율형은 bb에서 힘차게 eb로 올랐다가 다시 bb으로 내려오는 것으로서, 이것의 동일형 또는 변형이 자주 출현하게 되어 삼현도드리의 전체적인 악상을 주도한다.

한편, 이 삼현도드리는 일명 상현(上絃)도드리라고도 하는데, 그 까닭은 다음에 연주되는 하현(下絃)도드리와의 대비개념에서 기인한 것이다.

실제로 삼현도드리와 하현도드리의 관계는 삼현도드리의 선율이 거문고 유현 7괘(林=bb)를 중심으로 연주하는 것에 비하여 하현도드리는 유현 4괘(eb)로 이조(移調)하여 연주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이 밖에 「관악영산회상」 중에서 삼현도드리는 장구 장단형이나 장의 구성에 있어서 「현악영산회상」과 동일하며, 「평조회상(平調會上)」의 삼현도드리는 「현악영산회상」의 것을 4도 아래로 연주하는 것 외는 별다른 차이가 없다.

참고문헌

『한국음악논집』(이혜구, 세광음악출판사, 1985)
『국악논고』(장사훈, 서울대학교출판부, 1966)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