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리부엉이

목차
관련 정보
수리부엉이
수리부엉이
동물
생물
문화재
올빼미과에 속하는 새.
국가지정문화재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천연기념물(1982년 11월 16일 지정)
소재지
기타 전국일원
목차
정의
올빼미과에 속하는 새.
내용

1982년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학명은 Bubo bubo kiautschensis REICHENOW이다.

전장은 66∼67㎝이고, 머리꼭대기는 갈색을 띤 검은색으로 각 깃털은 연한 미색 또는 엷은 녹슨색의 가장자리와 검은 갈색의 파도모양 얼룩무늬 또는 벌레 먹은 모양의 얼룩무늬가 있다.

턱밑과 윗멱은 흰색이고 황갈색 바탕에 검은색의 세로 얼룩무늬가 있는 한줄의 깃털로 경계되어 있다. 아랫멱과 목옆 깃털의 중앙에는 너비가 10∼15㎜의 검은 갈색인 세로 얼룩무늬가 있으며, 깃 가장자리는 엷은 녹슨 황갈색이다. 윗가슴도 같으나 축반(軸班)은 다소 가늘고 벌레 먹은 모양의 얼룩무늬가 많다.

평지에서 고산에 이르기까지 바위벽, 하천을 낀 절벽 등지에 살면서 한배에 2, 3개의 알을 낳는다. 주식물은 꿩·멧토끼·집쥐·개구리·뱀·도마뱀·곤충 등이다.

우리나라에서는 흔한 텃새였으나 약용으로 남획하였기 때문에 점차 감소되어 지금은 매우 희귀해졌다. 또, 서식지의 파괴도 감소의 원인이 된다고 할 수 있다. 따라서 수리부엉이를 포함한 7종의 새를 올빼미·부엉이류로 묶어서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참고문헌

『한국동식물도감 25 -동물편-』(원병오, 문교부, 1981)
관련 미디어 (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