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수비 ()

목차
관련 정보
창녕 신라 진흥왕 척경비
창녕 신라 진흥왕 척경비
고대사
개념
왕의 순수를 기념하여 세운 비(碑).
목차
정의
왕의 순수를 기념하여 세운 비(碑).
내용

순수는 원래 천자(天子)가 천하를 돌아다니며 천지산천에 제사하고, 그 지방의 정치와 민심의 동향을 살피던 고대 중국의 풍습이다.

특히 중국을 통일한 진시황(秦始皇)은 매년 한 차례씩 각 지방을 순수하였으며, 동방을 순수할 때는 각지의 산에 올라 산천에 제사한 뒤 각석(刻石)을 세워서 진나라의 덕을 찬양하게 하였다. 이런 종류의 비석을 순수비라고 한다. 우리 나라의 경우 현재까지 발견된 순수비로는 신라 진흥왕이 세운 창녕비(昌寧碑)·북한산비(北漢山碑)·황초령비(黃草嶺碑)·마운령비(摩雲嶺碑)·적성비(赤城碑) 등이 있다.

이들은 대개 당시 신라의 확장된 국경을 표시한다는 점에서 볼 때 순경비(巡境碑) 또는 척경비(拓境碑)의 의미도 나타낸다.

참고문헌

『삼국사기(三國史記)』
『조선금석총람 상(朝鮮金石總覽 上)』(1919)
『한국금석유문』(황수영, 일지사, 1985)
「신라시대순수의 성격」(김영하, 『민족문화』 14, 1979)
『신라진흥왕순수비연구』(노용필, 일조각, 1996)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