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전자초방 ()

목차
관련 정보
과학기술
문헌
조선후기 역관 김지남이 화약의 제조법에 관해 저술한 과학서.
이칭
이칭
신전자초방언해
목차
정의
조선후기 역관 김지남이 화약의 제조법에 관해 저술한 과학서.
내용

1책. 목판본. 역관 김지남(金指南)이 북경에 가서 배워 연구한 화약 만드는 새로운 방법을 기록하고, 그 방법을 얻기까지의 유래를 자세히 설명한 책이다. 영중추부사(領中樞府事) 남구만(南九萬)의 건의로 1698년(숙종 24)에 간행되었고, 그 뒤 우의정 윤시동(尹蓍東)의 건의로 1796년(정조 20)에 중간되었다.

10조로 나뉘어 설명된 방법은, 각 조마다 국문으로 번역되어 있다. 이 책에 소개된 화약 달이는 방법은 대체로 종전에 있던 방법들과 비슷하나 몇 가지 중요한 새로운 과정을 밝힘으로써 효율을 높이고, 성능을 좋게 하였다.

먼저 흙을 모으고[取土], 재를 받아서[取灰], 같은 부피의 비율로 섞는다[交合]. 섞은 원료를 항아리 안에 펴고 물을 위에 부어 흘러나오는 물을 받아[篩水] 가마에 넣고 달인다[熬水]. 이 물을 식혀서 모초(毛硝)를 얻고 이 모초를 물에 녹여 다시 달여서[再煉] 정제시킨다. 재련 후에도 완전히 정제되지 않았으면 또 한번 달인다[三煉]. 이렇게 얻은 정초[精硝)를 버드나무 재, 유황가루와 섞어서 쌀 씻은 맑은 뜨물로 반죽하여 방아에 넣고 찧는다[合製].

취토·취회·교합·사수·오수·재련·삼련·합제의 여덟 가지 공정단계와 물을 달이고 재를 만들기 위하여 쓰는 풀 매는 작업과 재련 때 쓰는 아교물에 대한 항목들이 이 책의 본문을 이루고 있다. 저자는 책 끝에 붙인 득초법시말(得硝法始末)에서 우리 나라의 자초 기술에 대한 역사를 짧게 서술하고, 본인이 이 새로운 방법을 얻기 위하여 중국을 내왕하면서 죽을 뻔한 일이 한두 번이 아니었다고 밝혔다.

이 책은 우리 나라에 극히 드물게 남아 있는 화약제조법에 관한 문헌 중의 하나이다. 14세기 말에 최무선(崔茂宣)이 저술한 ≪화약수련법 火藥修鍊法≫은 전하지 않고 다만 1635년(인조 13)에 간행된 이서(李曙)의 ≪신전자취염초방 新傳煮取焰硝方≫이 전해져, 이것과 더불어 이 책은 우리 나라의 전통적 화약제조기술을 자세히 보여주고 있다. <高慶信>

이 책에 나타난 국어학적 특징을 들면 다음과 같다.

① 어두 된소리의 표기에 ㅺ·ㅼ·○· ㅳ·ㅄ·ㅶ의 합용병서와 ㄸ·ㅃ의 갑자병서가 사용되고 있다(ᄭᅳᆯ인·ᄯᅡ·ᄲᅮᆫ·ᄠᅢ·ᄡᅳ거나·ᄧᆞᆫ, 띠토록·뿌리며 등). ② 어간말의 ∼s와 t는 모두 ㅅ으로 표기되어 있으나 t 말음을 가진 것은 곡용이나 활용을 할 때 연철(連綴)되는 경우가 거의 없고, 주로 분철(分綴)되어 표기된다밧은·ᄠᅳᆺ을·띳옴·밋어 등). ③ 어간말자음군 중 ㄺ과 ㄼ은 분철표기된다(ᄒᆞᆰ이, ᄆᆞᆰ아디나니, 믉으면, ᄇᆞᆲ으며 등).

④ 모음 i·y 앞에서 어두의 ㄴ이 탈락되는 현상이 보인다(이ᄅᆞ디, 至). ⑤ ‘.’는 혼기(混記)되어 나타난다(ᄃᆞᆯ오면∼달와, 서ᄂᆞᆯ커나∼서늘한, 서ᄅᆞ∼서르). ⑥ 원순모음화(圓脣母音化)현상이 보인다(풀, 풋나모). ⑦ t 구개음화가 나타난다(ᄎᆞᆯ지거든, ᄡᅳ지, 지나디). ⑧ 자음동화가 표기상에 반영되고 있다[잇튼날·ᄆᆡᆼ녈·만믈(末水)·삼렴(三煉)]. ⑨ 모음과 모음 사이에서 ‘ㅎ’이 탈락되는 모습을 보인다(ᄭᅳᆯ인∼ᄭᅳᆯ히기ᄅᆞᆯ, ᄅᆞᆯ히면, ᄆᆡᆼ혀).

이 책은 병서연구뿐만 아니라 18세기 말의 국어를 반영하고 있어서 국어사연구에 중요한 자료가 된다. 국립중앙도서관·규장각도서·장서각도서에 있다.

참고문헌

『천공개물(天工開物)』
『화약학·발파학』(김영달 외, 문운당, 1971)
『한국과학기술사』(전상운, 정음사, 1975)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