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영수 ()

목차
관련 정보
육영수
육영수
정치
인물
해방 이후 제5~9대 대통령을 지낸 박정희의 영부인.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여성
출생 연도
1925년 11월 25일
사망 연도
1974년 8월 15일
출생지
충청북도 옥천
목차
정의
해방 이후 제5~9대 대통령을 지낸 박정희의 영부인.
내용

충청북도 옥천 출신. 종관(鍾寬)과 이경령(李慶齡) 사이의 차녀이다. 옥천 죽향국민학교를 마치고 상경하여 배화여고를 졸업한 뒤 옥천여자중학교 교사로 근무하였다.

1950년 전란으로 부산에 피란 중일 때 육군중령 박정희와 혼인하여 슬하에 지만(志晩)·근혜(槿惠)·근영(槿映) 등 1남 2녀를 두었다.

1961년 박정희장군이 5·16 군사정변을 주도하여 성공한 뒤 1963년 10·15총선거에서 5대 대통령에 당선되고 연임됨에 따라 대통령 영부인으로 11년간 내조하였다.

만년에 맡은 공직은 양지회(陽地會) 명예회장과 자연보존협회 총재였으나, 평소 재야 여론을 수렴하여 대통령에게 건의하기를 계속하는 가운데 ‘청와대 안의 야당’이라는 말을 들었다.

남산에 어린이회관을 설립하였으며, 서울 구의동 일대에 어린이대공원을 조성하고 정수기술직업훈련원(正修技術職業訓練院) 설립을 비롯하여 재해대책기금조성과 정신박약아돕기운동 등 그늘진 곳을 찾아다니며 사회복지사업에 바쁜 일과를 보내었다.

어린이 잡지 『어깨동무』 창간과 서울대학교 기숙사 정영사(正英舍)를 건립하였다. 경향 각처의 여성회관 건립은 물론 연말마다 고아원·양로원을 위문하여 따뜻한 구호의 손길을 미쳤고, 전국 77개 소의 음성나환자촌을 순방하면서 온정을 베풀었다. 1974년 8·15 광복절 기념식이 열린 서울국립극장 단상에서 문세광(文世光)에 저격당하여 최후를 마쳤다.

박정희 대통령 저격사건에 희생양이 된 격이어서 애도 인파가 청와대에 연일 쇄도하였는데, 국민장 영결식이 8월 19일 중앙청(현 경복궁) 광장에서 각국 조문사절과 내외인사 3,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되고 이날 오후 국립묘지에 안장되었다. 이듬해 기념사업회도 발족되어 추모책자를 펴냈다.

참고문헌

『육영수전』(박목월, 삼중당, 1976)
『청와대』(정광모, 어문각, 1967)
집필자
임중빈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