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영 ()

일제 주요감시대상 인물카드 이원영 전후면
일제 주요감시대상 인물카드 이원영 전후면
근대사
인물
일제강점기 때, 안동의 독립만세시위를 주도하였으며, 신사참배를 거부하여 옥고를 치렀고, 해방 이후, 대한예수교 장로회 교단대표를 역임한 목사 · 독립운동가.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86년(고종 23)
사망 연도
1958년
출생지
경상북도 안동시
정의
일제강점기 때, 안동의 독립만세시위를 주도하였으며, 신사참배를 거부하여 옥고를 치렀고, 해방 이후, 대한예수교 장로회 교단대표를 역임한 목사 · 독립운동가.
개설

경상북도 안동 출신. 아버지는 이관호(李觀鎬)이며, 어머니는 김영(金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911년 봉성측량학원을 거쳐 보문의숙(寶文義塾)을 졸업하였다.

1919년 3·1운동 당시 안동군 예안 장날인 3월 16일 예안선명학교와 예안보통학교 학생들을 동원, 만세운동을 주도하였다. 이 만세운동의 주모자로 잡혀 1년형을 받고 대구형무소에 수감되었다.

수감중 장로교 장로 이상동(李尙洞)을 만나 감화를 받아 기독교에 귀의하게 되었고, 출감 후 안동성경학원에 입학, 교역자의 길을 택하였다. 졸업 후 안동지방의 농촌교회 전도사로 활동하는 한편, 본격적인 신학수업을 위하여 평양신학교에 입학하였다.

1930년 평양신학교를 졸업한 뒤 곧 경안노회로부터 목사 안수를 받고, 영주중앙교회에 취임하였다. 신사참배가 강요된 1938년 이후 이를 끝까지 거부함으로써 서너 차례에 걸쳐 투옥당하기도 하였다. 광복 후 안동서부교회를 시무하면서 안동성경학원을 개원하여 청소년교역자 양성에 진력하였다.

1945년 총회장으로 선출되어 대한예수교 장로회 교단의 대표직을 맡았다. 또, 1958년 안동서부교회 원로목사로 추대되었으며, 여러 차례에 걸쳐 노회장을 역임하기도 하였다. 신사참배를 부인한 출옥성도였으나 신사참배에 응한 동역자를 비판한 바 없고, 특히 성경강해교수법이 유명하였다.

상훈과 추모

1980년 대통령표창, 1990년 애족장이 추서되었다.

참고문헌

『대한민국독립유공인물록』(국가보훈처, 1997)
『봉경 이원영목사』(배흥직, 보이스사, 1976)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