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 ()

목차
고대사
인물
삼국시대 신라의 각간으로 대등을 역임한 관리.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목차
정의
삼국시대 신라의 각간으로 대등을 역임한 관리.
개설

진골 출신의 각간(角干)으로서 정치적 지위는 대등(大等) 이었다. 진평왕 때에 임종은 자식이 없었으므로 비형랑(鼻荊郎)이 추천한 귀신 길달(吉達)을 왕명에 의하여 양자로 삼았는데, 길달로 하여금 흥륜사(興輪寺) 남쪽에 문루를 짓게 하고 그곳에서 자도록 하였다.

그리하여 이 문을 길달문(吉達門)이라고도 하였다. 이와 같이, 임종이 가지는 왕실과의 관계로 보아 성은 김씨(金氏)일 것으로 추측된다. 한편, 임종은 진덕여왕 때에 알천(閼川)·술종(述宗)·호림(虎林)·염장(廉長)·유신(庾信)과 더불어 4영지(靈地)의 하나인 남산의 오지암(亏知巖)에 모여 국사를 의논하는 화백회의에 참여하였다.

여기에 모이던 대신들의 사회적 신분은 진골 출신이었으며, 상대등(上大等)인 알천을 의장으로 하는 화백회의에서의 정치적 지위는 대등이었다. 따라서, 임종의 신분과 지위도 진골과 대등일 것으로 짐작된다.

참고문헌

『삼국유사(三國遺事)』
『신라정치사회사연구』(이기백, 일조각, 1977)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