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연교회 ()

목차
개신교
단체
1884년 황해도 장연군 대구면 송천리에 있었던 기독교회당.
이칭
이칭
소래교회, 솔내교회
목차
정의
1884년 황해도 장연군 대구면 송천리에 있었던 기독교회당.
내용

소래교회·솔내교회(松泉敎會)로 부르기도 한다. 우리나라 개신교 최초의 교회로서 서상륜(徐相崙)이 동생 경조(景祚)와 함께 교향에 세운 것이다. 건립과 운영을 자급자족하였고, 건축양식도 기와집의 전통적 가옥이었다.

후에 선교사들이 이 교회를 방문하여 한국인 주도의 교회생활과 학교교육 등을 관찰하기도 하였다. 1888년 인도의 대기근 때에는 68달러의 막대한 구제금을 보낸 일도 있다. 1895년 동학도들이 몰려와 교회가 위험하기도 하였지만, 캐나다의 선교사 매켄지(Mckenzie, W. J.)와 한국교인들의 복음증거로 1만여 동학도와 우호적 관계가 맺어져 이 지방의 난을 모면하게 할 수 있었다.

실제로 1896년언더우드(Underwood, H. G.)목사가 이곳에 왔을 때 동학군의 지휘관급 2명이 그에게 세례를 받았다. 이 교회는 처음으로 한국인들 손에 의하여 세워지고, 최초의 장로 장립, 동학과의 해후 등이 이루어진 역사적 교회로서, 김명선(金鳴善)·노천명(盧天命)·김필례(金弼禮)·양주동(梁柱東) 등이 이 곳 출신이다.

참고문헌

『한국기독교회사』(민경배, 대한기독교서회, 1985)
『조선예수교장로회사기 상』(신문내교회당, 1928)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