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기독교회 ()

목차
개신교
단체
우리 민족의 주체성과 기독교의 토착신앙화를 표방하며, 기성교회에 대하여 자치를 선언하고 분립한 교회.
목차
정의
우리 민족의 주체성과 기독교의 토착신앙화를 표방하며, 기성교회에 대하여 자치를 선언하고 분립한 교회.
내용

이와 같은 취지로 분립한 같은 이름의 교회는 다음과 같다.

① 김장호계(金庄鎬系)의 조선 기독교회:이 교회는 1918년봉산(鳳山) 신원교회(新院敎會)의 김장호를 중심으로 장로교가 선교사의 주도 아래 고루한 보수주의 신학에 밀폐되어 있다고 비판하고, 조선적 신학과 자유로운 신학연구를 창도하면서 독립을 선언하였다.

그러나 일제치하에서 반선교사와 반교권(反敎權)은 친일에 기울어질 경향이 높았고, 실제 그의 교회에 조선총독이 찾아와서 격려하기도 하였다.

② 김종태계(金鐘台系)의 조선기독교회:충청북도 충주에서 시작했는데, 1929년김장호의 조선기독교회와 병합하였다. 나중에 이 연합된 조선기독교회는 충주에 그 본부를 설치하였다.

③ 현성원계(玄聖元系)의 조선기독교회:이 교회는 1935년 2월, 만주 길림(吉林)에서 한국 감리교회 파송선교사로 일하던 현성원이 변성옥(邊成玉)·한동규(韓東圭) 등과 함께 설립하고, 감리교회에서 분립하였다.

설립 목적은 이국에서의 선교가 교파를 초월해야 할 상황이기 때문에, 그것을 극복하고 기성 교회의 부패를 바로잡기 위한 것이라고 천명하였다. 감리교총리원의 귀정(歸正)에 대한 교섭이 여러 차례 있었으나 결국 분립하였다.

이상의 세 조선기독교회는 설립 계보가 본래 서로 무관하였다. 그러나 서로의 관련성에 의하여 합동이 모색되어 김종태·김장호계가 이미 합동하였고, 그 조선기독교회는 만주의 조선기독교회와도 연계를 맺었으며, 교인의 상호 이명(移名:같은 敎派 내에서 敎籍을 옮기는 것) 및 신학생의 교환에도 합의하고 있었다.

또 변성옥·현성원의 조선기독교회는 이용도계(李龍道系)의 조선예수교회와도 신앙의 근본주의가 같다고 하여, 1936년 합동을 추진한 일이 있었으나 무산되고 말았다.

참고문헌

『한국민족교회형성사론(韓國民族敎會形成史論)』(민경배, 연세대학교 출판부, 1974)
『조선기독교소사(朝鮮基督敎小史)』(조선기독교회전도부, 1941)
『조선예수장로회총회록(朝鮮예수敎長老會總會錄)』(1916∼1925)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