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약소 ()

목차
가족
개념
집단적인 정체성을 가지는 부계 친족집단이 일정한 약조에 의해 구성한 문중기관.
목차
정의
집단적인 정체성을 가지는 부계 친족집단이 일정한 약조에 의해 구성한 문중기관.
내용

그 약조를 ‘종헌(宗憲)’·‘종약(宗約)’ 또는 ‘규칙’이라고 하며, 대체로 조상을 숭상하고 친족집단의 단결·친목·복리 등을 증진시키기 위한 것을 그 내용으로 하고 있다. 따라서 그 목적과 기능 등에 있어서 종(친)회와 별로 다를 것이 없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그 조직에 있어서는 반드시 같지 않으며 두 가지 종류가 있다.

종회 대신에 일정한 친족집단의 성원을 자동적으로 그 구성원으로 하여 조직하는 경우가 그 하나이다. 이러한 경우의 종약소는 실질적으로 종(친)회의 다른 이름으로 해석할 수 있다.

일정한 사법을 집중적으로 수행하기 위해서 종(친)회와 별도의 조직으로서 종친회와 함께 이원적으로 구성되는 경우도 있다. 이러한 경우에는 종회의 성원이 자동적으로 그 구성원이 되는 것이 아니고, 그 약조에 따라서 종회 성원 중의 특정인으로 구성된다.

이 두 번째 종류의 종약소는 일제강점기에 더러 있었던 것 같으나 오늘날은 대체로 첫째의 종류, 즉 종친회와 같은 의미로 널리 쓰이고 있다. 그리하여 대종회에 해당하는 조직을 대동종약소(大同宗約所)라고 부르고 있다.

참고문헌

『한국가족제도연구(韓國家族制度硏究)』(김두헌, 서울대학교출판부, 1969)
『朝鮮の聚落』(朝鮮總督府, 1935)
「한국의 전통적친족제도(傳統的親族制度)의 조직(組織)과 그 기능(機能)에 관한 일고찰(一考察)」(최홍기, 『효강최문환박사추념논문집』, 1977)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