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 노원리 왜가리 번식지 ( 왜가리 )

목차
관련 정보
진천 노원리 왜가리 번식지
진천 노원리 왜가리 번식지
동물
지명
문화재
충청북도 진천군 이월면 노원리에 있는 왜가리 번식지.
목차
정의
충청북도 진천군 이월면 노원리에 있는 왜가리 번식지.
내용

1962년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진천군 소재지에서 인천으로 가는 길을 따라 동북쪽으로 약 5㎞ 가량 가면 이월면 중산리 산중턱의 옛 황새 번식지에 이르게 된다. 그곳에서 2.5㎞ 정도만 더 가면 마을로 들어가는 작은 샛길로 들어서고 논을 낀 두 갈래 길이 나온다. 여기서 왼쪽으로 갈라져 앞으로 바라다 보이는 북쪽 산록 마을이 왜가리 번식지인 노원리이다.

백로는 바로 민가의 돌담 안에 있는 오랜 거목인 은행나무에 번식해 왔다. 천연기념물로 처음 지정될 당시에는 수령 약 750년으로 추정되는 은행나무에서 수십 쌍의 백로와 왜가리가 번식하였다.

1969년의 조사에서는 중대백로·종백로 및 왜가리 64쌍이 번식하여 약 300∼370여 마리가 있었고, 1973년의 조사에서는 80여 마리 정도의 왜가리가 번식하고 있었다. 1991년 조사에서는 주변의 소나무 숲에서 중대백로 둥지 약 150여개와 쇠백로 둥지 4개가 관찰되었고 중대백로 어미새 65마리와 쇠백로 6마리 등이 눈에 띄었다.

1992년의 조사에서는 둥지 수가 272개 정도 관찰되어 1960∼1970년대에 비해서 번식 개체 수가 증가하였음을 알 수 있었다. 번식 집단의 대부분은 중대백로가 차지하고 있으며, 번식 지역도 주변 숲으로 넓어진 것이 확인되었다. 현재 주요 서식지역은 미호천과 그 지류 및 인접한 논지역이다.

참고문헌

『천연기념물백서』(문화재관리국, 1998)
「朝鮮天然記念物總括 -動物篇-」(森爲三, 『朝鮮學報』9, 1956)
「朝鮮天然記念物總括 -動物篇-」(森爲三, 『朝鮮學報』9, 1956)
관련 미디어 (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