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광 (광)

목차
관련 정보
수산 지곡리 고가 / 찬광
수산 지곡리 고가 / 찬광
주생활
개념
반찬거리의 보관을 위해 만든 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반찬거리의 보관을 위해 만든 광.
내용

반빗간이나 부엌 옆에 부설된다. 칸(間)을 비워 이용하기도 하고 장독대 옆에 따로 만들어 설치하기도 한다. 따로 칸을 내어 만드는 것에는 단층인 것과 이층인 것 두가지가 있는데, 남쪽지방의 잘사는 집은 이층으로 만들어 아래층에서는 찬(饌)을 만드는 일을 하고, 위층에는 반찬거리들을 보존한다.

찬광은 벽체가 널빤지이거나 터진 공간이어서 통풍이 잘되며 벌레가 슬지 못하도록 그을음과 연기로 늘 소독한다. 습기를 피하게 하기 위하여 바닥이 마루인 경우가 많고 지표로부터 높게 설치된다.

간장·된장 등의 밑반찬을 갈무리하는 장독대 옆에 뒤주처럼 마루를 깐 바닥의 건물을 만드는 경우에는 바닥이나 벽체에 구멍을 숭숭 내어서 바람이 늘 통하도록 하고, 지붕을 두껍게 하여서 뙤약볕을 막고 처마를 깊이 하여 그늘지게 만든다.

무청·굴비·산나물·버섯 등을 넣은 버들고리나 크고 작은 독, 나무로 짠 궤나 반닫이 등을 알맞게 찬광에 쟁인다.

참고문헌

『한국의 살림집』(신영훈, 열화당, 1983)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