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경식 ()

목차
국악
인물
해방 이후 대한국악원 민요부장, 국악가무연구회 회장 등을 역임한 가곡, 가사, 시조의 명창.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76년(고종 13)
사망 연도
1949년
출생지
서울 마포구 공덕동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해방 이후 대한국악원 민요부장, 국악가무연구회 회장 등을 역임한 가곡, 가사, 시조의 명창.
내용

현재의 서울 마포구 공덕동 출신으로 일찍부터 소리를 좋아하여 청파사계(靑坡四契)축의 소리꾼 조기준(曺基俊)으로부터 사설지름시조와 가사를 배웠고, 박춘경(朴春景)으로부터 잡가를 배워 가사며 시조·잡가 등을 정확하고 원숙한 창법으로 불러 대가를 이루었다.

서울의 남녀 소리선생은 거의 그로부터 시조나 가사·잡가를 배웠다고 할 정도로 많은 제자들을 두었고, 사례를 받지 않고 가르친 것으로 유명하다.

광복 후에는 함화진(咸和鎭)·박헌봉(朴憲鳳) 등과 대한국악원을 결성, 민요부장으로 활약하였고, 국악가무연구회(國樂歌舞硏究會) 회장 등을 역임하였다.

그의 소리는 유개동(柳開東)·김태운(金泰運)·이명길(李命吉)·엄태영(嚴泰泳)·최정식(崔貞植)·정득만(鄭得晩)·이창배(李昌培) 등에 의하여 전수되고 있다.

참고문헌

『한국가창대계』(이창배, 홍인문화사, 1976)
『국악총감』(한국문화예술진흥원, 1976)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