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 대총 ( )

목차
관련 정보
평안남도 대동군 토포리 대총
평안남도 대동군 토포리 대총
선사문화
유적
북한 평양직할시 삼석구역에 있는 삼국시대 고구려의 굴식돌방무덤. 봉토석실분.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북한 평양직할시 삼석구역에 있는 삼국시대 고구려의 굴식돌방무덤. 봉토석실분.
내용

장수원(長水院)의 동쪽으로 30여 마을이 있는 소련산(小連山)의 남쪽지맥의 평탄한 지역에 있다. 주위에는 20여 기의 고분이 흩어져 있다. 1916년 조선총독부에 의해 조사되었다.

고분은 한 변의 길이가 29.4m인 방형 기단 위에 세운 방대형의 봉토분으로서 높이는 기단 윗부분이 7.8m이다. 현실은 방형에 가깝다. 천장은 네 벽에 창방(昌枋)을 낸 편편한 3각굄으로서 꼭대기를 2층으로 받치고 있다. 바닥에는 돌을 깔았다.

현실의 규모는 세로 302.7㎝, 가로 272.4㎝, 높이 345㎝이다. 네 벽과 천장은 회를 섞어 칠하였다. 현실 내에는 오른쪽 벽에 접해서 넓은 단이 만들어져 있고, 또한 왼쪽 벽에 접해서 합장용으로 사용되었던 것 같은 돌을 앞뒤로 쌓아두었다. 이것들은 석단과 같이 회칠을 하였다. 현실 입구에는 작은 문이 있다. 상부 좌우의 축혈(軸穴)은 연도의 남면보다 안으로 들어가 그 간격은 하부 좌우 축혈 사이의 협소한 간격과 일치되지 않는다.

연도 중앙부에는 폐쇄(閉塞)을 이루는 곳이 있고, 입구에는 판석을 세웠으며, 그 외에는 돌을 쌓아 막았다. 바닥은 앞부분에서 점차 낮아졌다. 연도의 전체 길이는 1,281.6㎝로서 현실에 접하는 부분은 522.6㎝이다. 천장석까지의 높이는 대략 170.4㎝에서 199.5㎝이다.

현실 내에서는 석침이 발견되었다. 이것은 고구려에 목관을 사용해 유해를 바로 석침 위에 안치시키는 습속이 있었음을 보여준다. 연도에서는 횡단면이 방형에 가까운 도금된 동촉(銅鏃)이 발견되었다.

의의와 평가

현실과 연도에서는 채색된 연화문(蓮花文)이 그려진 도기파편이 발견되었다. 연화문은 원숙된 형태가 아니며 중국 육조의 영향이 보인다. 이로써 고구려는 6세기경에 이미 요업이 발달했음을 알 수 있다.

참고문헌

『고구려(高句麗)의 고고문물(考古文物)』(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96)
『高句麗時代之遺蹟』下(朝鮮總督府, 1930)
『大正五年度古蹟調査報告』(朝鮮總督府, 1916)
집필자
최무장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