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윤 위성공신교서 및 관련 유물 ( )

출판
문헌
문화재
1613년 무신 이성윤을 위성공신 2등에 책록한 교서. 공신교서.
국가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이성윤 위성공신교서 및 관련 유물(李誠胤 衛聖功臣敎書 및 關聯 遺物)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보물(2006년 12월 29일 지정)
소재지
인천광역시 부평구
정의
1613년 무신 이성윤을 위성공신 2등에 책록한 교서. 공신교서.
개설

이성윤은 조선 중기의 무신으로, 성종의 4대손이다. 임진왜란 때 선전관으로 세자인 광해군을 따라 공을 세워 1613년(광해군 5) 위성공신(衛聖功臣) 2등에 녹훈되었다. 이 유물은 교서 1점, 교지 1점, 호패 16점, 아홀(牙笏) 1점으로, 2006년 12월 29일 보물로 지정되어, 인천광역시 남구 거주 후손이 보관하고 있다.

내용

교서는 세로 38.7㎝, 가로 311.5㎝로, 임진왜란 당시 광해군을 호종하는 데 공을 세운 금산군(錦山君)이성윤에게 광해군 5년 3월에 내린 교서이다. 이 교서는 형태를 완벽하게 보존하고 있으며 뒷면에는 제진자(製進者) 및 서사자(書寫者)가 밝혀져 있어 교서의 양식과 문체의 연구에 중요한 자료가 된다.

함께 보관된 교지는 1669년(현종 10) 8월 24일에 이성윤에게 흥록대부(興祿大夫)로 올려주고 충정(忠貞)의 시호를 내리는 증시교지로 『현종실록』에도 기록이 보인다. 크기는 세로 58.6㎝, 가로 87.5㎝이다.

이외에 호패가 전하는데, 한 가문의 호패가 150년간(1677∼1822년)에 걸쳐 16개나 남아 있는 것은 매우 드문 일이며 호패사 연구에도 중요한 자료가 된다. 고위관원이 지니는 아홀은 1점이 있는데, 후손 이징구(李徵龜)나 이태구(李泰龜)가 사용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의의와 평가

위성공신은 광해군이 폐위된 후 삭훈되었다. 그 결과 구체적인 내용은 실록을 비롯한 모든 기록에서 삭제되어 자세한 사항이 전하지 않았지만, 본 교서를 통하여 알 수 있게 되었다. 특히, 교서의 형태가 완벽하여 당시의 교서 양식과 문체 연구에 중요한 자료가 된다. 함께 보관된 호패도 한 가문에 16개나 남아 있는 것은 매우 드문 일로서 호패사 연구에 중요한 자료가 된다.

참고문헌

문화재청(www.cha.go.kr)
집필자
정진각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