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리야 ()

고대사
인물
삼국시대 신라의 급찬으로 아막성전투에 참전한 관리. 장군.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주요 관직
급찬
관련 사건
아막성전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삼국시대 신라의 급찬으로 아막성전투에 참전한 관리. 장군.
생애 및 활동사항

비리야(比梨耶)는 신라 진평왕(眞平王) 때의 장군이다. 602년(진평왕 24)에 백제가 크게 군사를 일으켜 아막성(阿莫城)을 포위해왔다. 이때 장군 비리야는 왕명을 받들고 파진찬(波珍湌) 이리벌(伊梨伐)·건품(乾品)·무리굴(武梨屈), 급찬(級湌) 무은(武殷) 등과 함께 군사를 거느리고 막아 싸워 백제군을 격파하였다.

이어 신라군이 앞으로 나아가 소타성(小陁城)·외석성(畏石城)·천산성(泉山城)·옹잠성(甕岑城)의 4성을 쌓았다. 비리야는 전략 요충지인 이 4성을 축조하는데 큰 공헌을 했을 것으로 보인다. 백제 무왕은 좌평 해수(解讐)에게 명하여 보병과 기병 4만 명을 거느리고 4성을 공취(攻取)하게 하였다. 신라군이 막아내자 해수는 불리하여 천산(泉山)에서 매복하여 신라군을 역습하였다. 이때 신라군의 귀산(貴山)·추항(箒項)이 본대의 위기를 막아내고 장렬히 전사하였다.

참고문헌

『삼국사기(三國史記)』
『삼국유사(三國遺事)』
「설씨녀전 가실 ‘방추’의 시공간」(서영교,『한국고대사탐구』8, 2011)
「백제 무왕대의 아막성 전투 과정과 그 결과」(김병남,『전남사학』22, 2004)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