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강공 이상급 신도비 ( )

목차
관련 정보
충강공 이상급 신도비
충강공 이상급 신도비
서예
유적
문화재
충청북도 충주시 주덕읍에 있는 조선시대 문신 이상급의 신도비.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충주 이상급 신도비(忠州 李尙伋 神道碑)
지정기관
충청북도
종목
충청북도 시도유형문화재(1980년 01월 09일 지정)
소재지
충청북도 충주시 안음골길 29-1 (주덕읍)
목차
정의
충청북도 충주시 주덕읍에 있는 조선시대 문신 이상급의 신도비.
내용

1980년 충청북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조선 중기 문신 이상급의 신도비이다. 대석(臺石)과 비신(碑身)이 모두 8각형으로 이루어진 특수한 형태의 신도비로 보호각 안에 있다.

높이 68㎝의 8면 대석 위에 역시 각면의 너비 26㎝, 높이 200㎝의 비신이 있고, 다시 그 위에 68㎝ 높이의 4각 이수(螭首)가 얹혀 있다. 비신과 대석이 하나의 돌로 이어져 있으며, 대석에는 연화문을 새긴 점도 특이하다.

1714년(숙종 40)에 세웠으며, 비문은 송시열(宋時烈)이 지었다. 이상급이 풍기군수로 있을 때 인목대비(仁穆大妃)의 폐위를 주창했던 정조(鄭造)가 관찰사로 부임하자 그 속관(屬官)이 될 수 없다고 하면서 물러나 향리로 돌아왔다.

1623년 인조반정 이후 다시 관직에 나갔으며, 1636년 병자호란이 일어나자 남한산성으로 인조를 호종(扈從)했다. 강화도가 함락되었다는 소식을 듣고 묘사(廟社)를 받들고 들어간 형 상길(尙吉)을 찾아가던 중에 적병에게 피살되었다.

참고문헌

『인물지(人物誌)』(충청북도, 1987)
『문화재지(文化財誌)』(충청북도, 1982)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전호수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