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명교육학 ()

목차
관련 정보
간명교육학 / 유옥겸
간명교육학 / 유옥겸
문헌
1908년 유옥겸이 근대적인 교육을 전개하기 위하여 편찬한 교과서. 교육학교과서.
목차
정의
1908년 유옥겸이 근대적인 교육을 전개하기 위하여 편찬한 교과서. 교육학교과서.
서지적 사항

1책. 활자본. 국한문혼용체.

내용

이풍호(李豐鎬)가 교열하였으며, 우문관(右文館)에서 발행하였다. 총 6편 32장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내용을 총론·목적론·방법론·체제론으로 나누어 다루었다.

제1편 총론은 6장으로 되어 있는데, 먼저 교육의 정의와 의의를 서술하면서 교육은 성숙자가 미성숙자에게 행하는 도야라고 정의하고 있다.

또한 교육과 유전·환경과의 관계, 교육은 학(學 또는 science)인가 술(術 또는 art)인가의 문제, 사회학·윤리학·심리학·생리위생학·역사학·행정학 등 다른 과학과 교육학과의 관계 등을 다루고 있다.

제2편 목적론은 교육의 목적에 관한 여섯 가지 학설을 소개하면서 어느 하나에만 치우치지 말 것, 개인성·사회성의 조화 있는 발달을 강조하였으며, 교육의 목적은 결국 도덕적 생활의 완성에 있음을 밝혔다.

제3∼5편의 방법론은 제3편의 교수론, 제4편의 훈육론, 제5편의 양호론으로 나누었는데, 이들은 각기 지육·덕육·체육에 해당되는 분야로, 각기의 방법을 매우 세밀하게 설명하고 있다.

예를 들면 교수론에서는 흥미의 분석과 그 중요성의 강조, 교재의 선택, 교수세목과 일과안(日課案) 등에 대해 설명하고 있으며, 훈육론에서는 시범·명령·금지·포상·징벌 등 여러 가지 훈육방법과 훈육에 있어서의 미적 도야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양호론에서는 유희·체조·수공과 같은 과업 및 감관(感官)의 연습까지, 양호의 주요 방편을 다루었다. 마지막으로 제6편인 체제론은 제1장에서 교사의 임무·성격·자격·연수 등 교사에 관한 각종 사항을 설명하였고, 제2장에서는 학교의 종류와 특성, 이에 따른 보통교육·직업교육·의무교육·특수교육 등 교육행정에 해당되는 요점을 다루었다.

이 교과서는 교육학이나 심리학 분야에 속하는 교과서가 많지 않았던 당시에 비교적 체계를 갖추어 간행된 책으로, 특히 각국의 의무교육과 그 연한을 소개한 뒤 근대적 교육을 전개하기 위한 우리나라의 의무교육 실시를 추구하고 있다는 점에서 특기할 만하다.

참고문헌

『開化期의 敎科用圖書』(康允浩, 敎育出版社, 1973)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