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언귀감 ()

목차
관련 정보
간언귀감
간언귀감
조선시대사
문헌
조선시대 사적(史籍) 중 귀감이 될 만한 간언을 모아 엮은 수양서.
목차
정의
조선시대 사적(史籍) 중 귀감이 될 만한 간언을 모아 엮은 수양서.
내용

편자와 발간연대 미상. 상하 2권 2책. 필사본. 현재 규장각도서에 한질이 있을 뿐 다른 곳에서는 찾아보기 어렵다.

따라서, 조선왕조실록을 비롯한 다른 문헌에서는 기록을 찾아볼 수 없으므로, 편찬경위나 유포상황 등에 관해서는 알 수가 없다.

내용은 상편에서는 신하들의 충간(忠諫)을 받아들인 왕의 선정(善政)을 기록하고, 하편에서는 간언을 받아들이지 아니한 왕들의 실정(失政)과 그 결과를 적고 있다. 앞쪽에 중국의 사실을 주로 적고 뒤쪽에 우리 나라의 사실을 적었다.

상편에서는 총 39장에 걸쳐 중국의 경우 순(舜)·우(禹)로부터 송나라의 인종(仁宗)에 이르기까지 27왕의 사실을, 우리 나라의 경우 신라 진평왕으로부터 고려 문종에 이르기까지 7왕의 납간(納諫)사실을 기록하고 있다.

하편에서는 중국 하나라의 걸(桀)로부터 송나라의 영종(寧宗)에 이르기까지 49왕의 사례와, 우리 나라 고구려 유리왕으로부터 고려 우왕에 이르기까지 11왕의 거간(拒諫)사실을 기록하고 있으며, 전체적으로 볼 때 하편에 많은 사실을 기록하였고 내용도 자세하다.

즉, 충간을 받아들이지 아니한 결과 빚어진 망국과 실정을 징계함으로써, 언로(言路)를 개방하고 그 간언을 받아들일 것을 강조한 책이라 할 수 있다.

관련 미디어 (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