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현 초상 ( )

목차
관련 정보
강현 초상
강현 초상
회화
유물
문화재
조선 중기의 문신 강현(姜鋧)을 그린 초상화.
국가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강현 초상(姜? 肖像)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보물(1975년 05월 16일 지정)
소재지
서울특별시 용산구 서빙고로 137 (용산동6가, 국립중앙박물관)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 중기의 문신 강현(姜鋧)을 그린 초상화.
내용

1975년 보물로 지정되었다. 화폭 윗부분에는 ‘예부상서 겸 대학사백각강현화상(禮部尙書兼大學士白閣姜鋧畵像)’이라는 제기(題記)가 전서로 씌어 있으며, 화상은 좌안7분면의 전신교의좌상(全身交椅坐像)으로 묘사되어 있다.

오사모(烏紗帽)에 녹포단령(綠袍團領)을 입고 있으며, 의자에는 호피가 깔려 있어 숙종·영조 연간의 초상화의 상용형식(像容形式)을 그대로 보여준다. 화법에 있어서는 동양적인 전래의 사고, 즉 오악(五嶽)을 중심으로 한 골상법을 근거로 하면서도 필요한 곳에는 음영을 곁들였으며, 또한 설채(設彩) 때 코끝과 눈주위 그리고 양뺨은 노인 특유의 홍기(紅氣)를 살려서 표현되었다.

그러나 전체적으로는 고식(古式)을 따르고 있는데, 특히 옷주름 처리에서는 전혀 음영이 삽입되지 않은 균일한 굵기의 검은 선으로 상징적인 몇 개의 주름만을 나타내고 있다. 이러한 고격이 작품 면에서는 대상 인물이 지닌 기품을 더해준다.

배경은 없으며 의자 아래의 돗자리 역시 깔려 있지 않다. 18세기 전반에 제작된 사대부 초상화의 전형적 상용형식 및 화법을 예시해주는 작품이다.

참고문헌

『한국의 초상화』(조선미, 열화당, 1983)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