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성소년연맹 ()

목차
근대사
단체
1925년 서울에서 조직되었던 소년운동 연합단체.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1925년 서울에서 조직되었던 소년운동 연합단체.
내용

1925년 5월 민족진영인 방정환(方定煥)계열의 조선소년운동협회에 불만을 품은 반도소년회(半島少年會)·불교소년회·새벗회·명진소년회(明進少年會) 등의 소년단체들이 모여 연합체를 결성하기로 하고 명칭은 오월회(五月會)라 하고 창립준비위원으로는 정홍교(丁洪敎)·박준균(朴俊均)·이원규(李元珪)·김흥경(金興慶)·장무쇠(張茂釗)를 선출하였다.

같은 달 31일 창립총회를 개최, 연합체 명칭을 경성소년연맹으로 개칭하였으나 일제 당국이 소년연맹이란 칭호 사용을 금지함으로써 그대로 오월회라 부르기로 하였다. 임시의장 정홍교가 중심이었으며 사회주의계열의 인물들이 주도하는 무산소년운동(無産少年運動)을 표방한 단체였다.

조선소년운동협회와는 계속 대립, 1926년 어린이날 행사를 별도로 개최하는 한편, 방정환계열의 소년운동을 천사주의(天使主義) 또는 동심주의(童心主義)라 비판하였다.

1928년 2월 오월회가 해산된 뒤 그 핵심간부들이 새로운 견지에서 소년운동을 전개한다는 취지 아래 다시 경성소년연맹을 창립하고 임시집행부를 구성하였는데 의장에 정홍교, 서기에 민병희(閔丙熙)·고장환(高長煥)을 각각 선출하였다.

같은 해 3월에는 의장인 정홍교가 전조선(全朝鮮)의 소년운동연합체인 조선소년총연맹위원장에 선출되었다. 같은 해 7월에 제1회정기대회를 개최하고 위원장에 고장환, 상무서기(常務書記)에 최영윤(崔英潤)·안정복(安丁福) 등을 선출하였다. 1930년대 이후 활동은 명백하지 않다.

참고문헌

『독립운동사』 10(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8)
「일제치하에서의 한국소년운동고」(신재홍, 『사학연구』 33, 1981)
집필자
신재홍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