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송광사 경질 ( )

목차
관련 정보
순천 송광사 경질
순천 송광사 경질
불교
유물
문화재
권자본(卷子本)으로 된 경전을 말아 보관하는 데 사용하던 공예품.
국가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순천 송광사 경질(順天 松廣寺 經帙)
지정기관
문화재청
종목
보물(1963년 01월 21일 지정)
소재지
전남 순천시 송광면 송광사안길 100, 송광사 (신평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권자본(卷子本)으로 된 경전을 말아 보관하는 데 사용하던 공예품.
내용

1963년 보물로 지정되었다. 죽편(竹片)을 엮어서 만들었다. 이 경질이 언제 만들어졌는지는 확실하지 않으나, 여기에 새겨진 문양과 권자본을 보관하기 위한 것이라는 점에서 고려시대에 제작된 것으로 보인다.

그 형태는 대나무를 가늘게 켜서 실로 대나무 발처럼 엮어 장방형으로 만든 것인데, 오른쪽 끝에는 종이와 비단을 사용하여 삼각형으로 집을 만들어 붙이고 끈을 달아 말아서 묶게 되어 있다. 크기는 세로 32.5㎝, 가로 59㎝인 것과 세로 32.5㎝, 가로 71㎝인 두 매가 있는데, 가로가 긴 것은 짧은 것보다 권축(卷軸)이 긴 경전을 보관하는 데 사용하였던 것임을 알 수 있다.

의의와 평가

전체적으로 손상이 심하지만 여러 가지 색실로 나타낸 정교한 문양이 남아 있고, 가장자리에는 비단으로 기운 것으로 금강저문(金剛杵文)이 묘사되어 있다. 이 경질은 불교경전을 소중히 보관하기 위하여 경전신앙적인 차원에서 제작된, 국내에 유일하게 전래되고 있는 유물이라는 점에 그 가치가 있다. 전라남도 순천시송광사에 소장되어 있다.

집필자
박상국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