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춘전기 ()

목차
관련 정보
경춘전기 권수면
경춘전기 권수면
조선시대사
문헌
조선 후기에 예조참판을 지낸 심상규가 창경궁 안 내전의 북쪽에 있던 경춘전의 유래와 부모에 대한 효성 등의 내용을 1808년에 기록한 역사서.
목차
정의
조선 후기에 예조참판을 지낸 심상규가 창경궁 안 내전의 북쪽에 있던 경춘전의 유래와 부모에 대한 효성 등의 내용을 1808년에 기록한 역사서.
내용

탁본 1첩(13절 25면). 1808년(순조 8) 예조참판 심상규(沈象奎)가 왕의 교서를 받들어 기록하였다. 표지의 제목은 ‘어제경춘전기(御製景春殿記)’로 되어 있다. 내용은 경춘전의 유래와 부모에 대한 효성, 후대에의 권장을 적고 있다.

1616년 5월에 조성된 경춘전은 창경궁 안 내전의 북쪽에 있으며 동향이다. 이곳은 숙종의 계비 인원왕후(仁元王后), 정조의 어머니 헌경왕후(獻敬王后)와 순조의 어머니가 거처하던 곳이며, 정조가 태어난 곳이기도 하다.

그러므로 그 남문 위에 ‘誕生殿(탄생전)’이라는 액자가 걸려 있고, 북문 위에는 정조가 쓴 어제전기(御製殿記) 341자가 있으며, 동쪽 벽에는 용의 그림이 있다. 이러한 유래 때문에 이를 후대에도 소홀히 하지 말고 공경할 것을 강조하고, 아울러 모후(母后)의 덕을 칭송하고 있다. 규장각도서에 있다.

참고문헌

『경춘전기(景春殿記)』(정조 찬, 심상규 서)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