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 구암리 고분 ( )

고대사
유적
충청남도 공주시 이인면에 있는 삼국시대 백제의 돌방무덤. 석실분.
이칭
이칭
구암리돌방무덤, 구암리고분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충청남도 공주시 이인면에 있는 삼국시대 백제의 돌방무덤. 석실분.
개설

공주구암리고분은 1975년에 조사, 보고되었다. 이후 지표조사 과정에서 고분군의 존재를 확인했으나 전체 고분군을 대상으로 한 정밀한 발굴조사는 이루어지지 않은 상태다.

내용

구암리고분은 돌방의 벽과 바닥, 천장은 모두 큰 판석으로 쌓았고, 특히 서벽은 오각형의 판석 하나로 수직으로 세웠다. 마주보는 동벽에는 문기둥을 세워 너비와 높이 65㎝ 크기의 출입구를 만들고 판석 3장으로 이를 폐쇄하였다.

남북의 벽은 다섯장의 판석을 세워 쌓았고, 그 윗부분에 천장을 만들기 위한 돌을 별도로 가로로 설치하여 뚜껑돌〔蓋石〕과 연결시키고 있다. 돌방〔石室〕의 판석 이음새 부분은 자연적으로 깨진 돌을 이용하여 견고하게 고정시켰다. 천장은 너비가 77㎝로, 널방 바닥면의 120㎝의 규모에 비하여 43㎝가량 맞줄여져 있다.

이 고분은 길이 258㎝, 너비 120㎝, 높이 120㎝의 규모이고, 널길은 동벽 가운데를 잇대어서 크기 150㎝ 규모로 개설되어 있다. 널방의 횡단면이 오각형인 맞줄임식 돌방양식이며, 껴묻거리〔副葬品〕는 도굴되어 남아 있지 않다.

의의와 평가

구암리고분은 판석재를 이용하여 조성한 단면 육각형의 구조를 갖춘 굴식돌방무덤〔橫穴式石室墳〕이다. 백제의 고분문화 양상에 비춰볼 때, 백제가 6세기대 사비로 천도한 시점을 전후로 하여 조성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이 고분은 백제후기 공주 구암리 지역의 고분문화상을 파악할 수 있는 소중한 자료이다.

참고문헌

『문화유적분포지도』(충청남도·공주대학교박물관, 1998)
『충남지역의 문화유적 2-공주군편-』(백제문화개발연구원, 1988)
「백제고분의 연구」(안승주,『백제문화』7·8, 1975)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